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목회칼럼

조회 수 781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1박 2일 세 축 다지기’라고 가정교회 5년 차 이상 된 지도자 급 가정교회 목회자들이 모여 하루 밤을 같이 지내면서, 가정교회 3축과 리더십 각각에 대해 발제자가 경험담을 나누고, 이 내용을 갖고 토론을 벌이고, 마지막에 최영기 목사님께서 정리를 해주거나 결론을 내려 주는 모임이 있습니다. 저도 두 번을 참석했는데 많은 도움이 되었고, 지혜를 얻을 수 있었습니다.


제가 배운 것 중에서 여러분들에게 도움이 될 만한 내용을 나누고자 합니다. 1. 생명의 삶을 수료했다고 강의 내용을 다 이해한 것이 아니다. VIP의 경우 강의 내용의 30-40% 정도밖에 흡수하지 못한다. 그러므로 VIP가 예수 믿고 목자가 되는 경우, 임명 직전이나 직후에 생명의 삶을 재수강 하도록 해서 신앙의 기초를 다져 주는 것이 필요하다. 2. 삶 공부 흡수율이 높지 않기는 교회를 오래 다닌 사람들도 50-60% 정도 흡수할 것이다. 그러므로 삶 공부를 수강한지 5년~7년이 되면 다시 수강하도록 하는 것이 좋다. 잡다한 성경 공부를 여러 개 제공하는 것보다 삶 공부를 반복해서 수강시키는 것이 믿음이 자라는데 더 효과적이다.


3. 삶 공부 교사를 세울 때, 삶 공부가 단순한 성경공부가 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는 목장 사역을 잘 하는 목자나 목녀를 교사로 세워야하고, 삶 공부에서 은혜를 받은 사람을 세워야 한다. 단순히 지적 수준이 높거나 성경 공부를 많이 했다고 삶 공부 교사로 세우면 안된다. 4. 주일 예배에서 받은 감동이 흐지부지 되지 않으려면 결단과 결신으로 이어져야 한다. 목자 목녀는 적어도 한 달에 한번은 헌신대에 나와서 본이 되어야 하고, 목장 식구들에게도 권해서 하도록 해야 한다. 헌신은 공개적으로 해야 더 공고해진다. 앞에 나오는 것을 힘들어 하는 목원은 목자나 목녀가 앞으로 데리고 나와 헌신 시키고 목자 목녀도 같이 기도 받는 것이 좋다.


5. VIP들에게는 섬겨주는 목자 목녀보다는 행복한 목자 목녀가 더 매력적이다. 그러므로 목자 목녀들은 진정으로 행복한 부부가 되어야 한다. 목자 목녀가 멋있어야 VIP가 끌린다. VIP들이 멋지게 생각하는 크리스천은 양보하는 사람, 손해 보는 사람, 희생하는 사람이다. VIP들은 큰 것을 해주기보다 작은 일에 관심을 보여줄 때 감동을 받는다. 6. VIP들에게 퇴짜 맞고, 무안당하고, 돈 날릴 각오가 되어 있을 때 하나님께서 감동 받아 VIP를 보내주신다. 7. VIP를 위한 기도가 형식적으로 되지 않도록 목장 VIP 5명 명단을 수시로 업뎃해서 이름을 빼기도 하고 더하기도 해야 한다. 그리고 VIP가 믿음이 생겨가는 단계에 맞추어 구체적으로 기도해야 한다. 식당에서 만나 식사 한 번 같이 할 수 있도록, 목장 모임에 참석하도록, 생명의 삶 수강하도록, 예수 영접 모임에 들어가도록 등등.


?
  • ?
    양명란 2015.10.19 12:21
    참고하겧습니다 목사님~
    목사님은 배운대로 넘 잘하신것 같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372 내려놓는 것은 흠이 아니라 진정한 겸손입니다. 2 심영춘목사 2015.12.13 1362 0
371 예배 성공하기 1 심영춘목사 2015.12.05 1365 0
370 두 분의 목사님이 부임해 오십니다. 2 심영춘목사 2015.11.28 1073 0
369 우리 교회의 주일 예배 시간이 길다고요? 3 심영춘목사 2015.11.21 1355 0
368 친절한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1 심영춘목사 2015.11.14 843 0
367 그리스도인의 우선순위 심영춘목사 2015.11.07 880 0
366 우리가 행복한 이유 2 심영춘목사 2015.10.31 841 0
365 우리 교회에는 ‘등록교인’과 ‘회원교인’이 있습니다. 심영춘목사 2015.10.24 925 0
» ‘1박 2일 세 축 다지기’에서 배우는 지혜 1 심영춘목사 2015.10.18 781 0
363 좋은 목사, 좋은 리더 5 심영춘목사 2015.10.11 869 0
362 네 번째 평신도 세미나를 섬기게 되었습니다. 심영춘목사 2015.10.04 824 0
361 교회생활과 용어에 관한 몇 가지 조언 심영춘목사 2015.09.26 945 0
360 하나님 앞에서 성공하기 위하여 1 심영춘목사 2015.09.20 799 0
359 전도는 사랑하는 것입니다. 2 심영춘목사 2015.09.12 841 0
358 누군가에게 닮고 싶어지는 사람으로 5 심영춘목사 2015.09.05 876 0
357 삶공부를 아십니까? 2 심영춘목사 2015.08.30 801 0
356 헌신 시간이 무엇입니까? 1 심영춘목사 2015.08.22 787 0
355 술담배에대하여담임목사로서갖고있는두가지원칙 file 심영춘목사 2015.08.16 926 0
354 "올리브 블레싱이 뭐에요?" 심영춘목사 2015.08.08 734 0
353 부모님은 자녀들과 함께 예배해주시기를 심영춘목사 2015.08.02 941 0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 32 Next
/ 3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