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선교나눔터

조회 수 2531 추천 수 0 댓글 5
Atachment
첨부 '1'


할렐루야! 주님의 이름으로 문안드립니다.

제자교회와  목사님과 태국 목장과 모든 목장 그리고 모든 성도님들께 우리 주님의 풍성한 은혜 가득하시기를 바라며,  더위보다 더 뜨거운 열정으로 우리 주님의 마음을 시원케 하시는 교회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문안드립니다.

 

"그 날에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이 산지를 내게 주소서."(여호수아 14:12)

태국의 무더운 날씨가 여전하지만 가장 무더웠던 건기를 지나 우기에 접어들었습니다. 아직 매일 비는 아니지만 구름이 있어 조금은 시원함을 맛보고 있습니다.

 

  12일 수련회 : 꿈은 이루어진다.

 

    드디어 연기되고 연기되다가 가게 된 첫 1박 2일 수련회 정말 기도하고, 준비하고 기다리면 그 꿈은 이루어집니다.

    아빠, 엄마 저희들도 이곳은 처음이에요. 함께 한 세 명의 대학생들의 하는 말입니다. 그곳은 바로 콰이강의 다리로 유명한 태국 서부, 미얀마와 국경을 접하고 있는 도인 깐짜나부리도입니다. 처음에는 4명의 학생이 가려고 했는데, 3명의 학생만 가게 되었고, 그곳에 유명한 폭포도 보여주고, 콰이강의 다리도 함께 본 후에 은혜의 시간도 가졌습니다.

   어느 덧 수언이는 오락을 누나들과 잘 하게 되었고, 수지는 율동을 좋아하여 율동교사로 세우게 되었습니다.

   저녁에는 우리의 인생 비전에 대하여 그려보고 나누는 시간을 가지면서 우리 하나님께서도 우리를 구원하시기 위한 비전을 가지셨다고 나누며, 꿈은 적는 자의 몫이라는 것을 이야기 하였습니다.

  바로 적자생존이라는 귀중한 나눔입니다.

적자생존이란 바로 적는 자가 살아남아 성공하게 된다는 의미입니다.

하나님께서 우리의 가슴에 주신 그 비전을 찾아 떠나는 멋진 모험 인생이 되기를 소원해 봅니다.

 

  깐짜나부리에서 올려 드리는 예배

 

 비록 성가대가 없고, 예배당이 없고, 오케스트라는 없지만, 키타 연주와 율동과 찬양으로 우리 하나님을 찬양하며, 제자들을 부르신 예수님께서 그들을 사람을 낚는 어부가 되게 하신 것처럼, 우리를 부르신 하나님께서 우리를 가치 있는 존재로 세우실 것을 나누며, 우리 주님께 옹기종기 호텔 방에 모여 우리의 마음을 올려드렸습니다.

어서 속히 예배당이 생겨서 함께 어우러져 드리는 예배를 그려봅니다.

    

      아버님이 입원했습니다

  : 주여 아버님에게 믿음과 소망을 주옵소서.

  아버님의 당뇨와 치매증상과 음주로 인해 병원에 입원하게 되었습니다. 올해 82세인데, 건강이 약하여 쉽게 쓰러지셔서 급기야 병원에 입원하게 되었습니다. 비록 몸은 이국 땅에 있지만 마음은 아버님에 대한 생각에 가슴이 아파옵니다. 하나 밖에 없는 외아들이 선교지에 있어서, 보고 싶어도 볼 수 없는 상황이라, 방학을 맞이한 수언이와 수지를 한국으로 보내어 할아버지의 약해지신 몸과 마음을 새롭게 해 보려고 황금례 선교사와 함께 6월 한 달, 한국을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기도하실 때, 귀하신 그 무릎을 저희 아버님, 김형재 어르신의 믿음과 건강을 위해서 기도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또한 연로하신 부모님을 두신 모든 가정에 천국을 기대하는 믿음과 소망으로 강건하신 어르신들이 되시기를 바라며 축복합니다.

 

주께 두 손 모아 엎드립니다.

 

1. 목장이 세워지도록

2. 새 비전 교회의 예배당을 찾아 임대하도록

3. 지속적으로 금요 모임이 이루어지도록

4. 아버님의 믿음과 건강을 위하여

5. 기도와 말씀과 비전으로 충만하도록

 

 

딸 수지가 찬양을 합니다.

어떤 상황에도 나는 예배하리....,

참 예배자는

이런 사람이 아닌가 생각해 봅니다.

 

 

201306월 15일 태국에서

김철수 황금례 수언 수지 선교사 드립니다.


  • ?
    양명란 2013.06.16 18:17
    선교사님 1박2일의 수련회가 은혜가 있었음을 짐작하게 됩니다.
    저희 싱글(네팔)목장도 1년에 두번은 수련회를 가는데 갈때마다 어찌나 은혜가 큰지모름니다.

    아버님의 건강과 기도제목으로 기도할께요.
    사모님과 연락을 하려면 어찌 해야되는지요.
  • ?
    손영섭 2013.06.18 14:03
    어떤상황과 환경에도 주님께 예배드릴 수 있는 특권이 우리에게 주어졌음에 주님께 감사드립니다. 호텔방에서 마음을 드려 하나님께 예배드릴 때 그 은혜가 마음으로 전해져옵니다.
    나누어주신 기도제목을 가지고, 선교사님께서 꿈 꾸시고, 계획하신 비젼대로 하나님께서 인도해주실 것을 믿으며 중보하겠습니다. 선교사님도 항상 건강조심하시고, 선교사님 아버지의 건강을 위해서도 기도하겠습니다.
  • ?
    문성일 2013.06.19 17:51
    1박2일 수련회동안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고 얼마나 많은 은혜가 넘쳐났는지 안봐도 알거같습니다.
    장소가 중요한게 아니라 마음이 중요하듯 그 곳에 함께 하실 하나님을 찬양하고 감사드립니다.
    목장에서 기도제목으로 함께 기도하겠습니다.
    또 선교사님의 아버님의 건강을 위해서도 함께 기도하겠습니다.
    항상 건강조심하시고 하늘복많이 받으세요^^
  • ?
    조미경 2013.06.25 17:18
    선교사님 반갑습니다. 태국이 궁금하고 다시 한번 태국으로 선교갈수 있기를 소망하고 있습니다. 함께 그 땅을 위해 기도하겠습니다. 늘 힘내시고 승리하세요~~^^
  • ?
    김철수 2013.06.28 00:00
    감사합니다. 위로와 격려에 힘이 납니다. 제자교회가 이렇게 아름답게 주님이 기뻐하시는 교회로 날마다 서는 모습에 감격스럽습니다.
    목사님과 모든 목자 목녀님들 그리고 목장의 목원들의 한 마음이 이런 아름다운 하모니를 연출하는 것 같습니다. 모두 축복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필독) 선교나눔터 글쓰기 권한 변경건 관리자 2018.10.29 157 0
공지 [선교사역부] 선교지 소식 현황 손승구 2013.02.22 10513 1
공지 [선교사역부] 선교지 소식 등록 관련 공지입니다. 3 관리자 2012.07.24 11044 0
78 에스뻬란사(허익현 선교사) 선교지 소식과 기도요청 서신입니다. 2 file 박완석 2013.10.27 1495 0
77 샬롬^^ 주님의 이름으로 문안드립니다. 후쿠오카 윤정현입니다. 1 강부임 2013.10.13 1672 0
76 일본의 윤정현 이경미 선교사 8월 기도서신입니다. 1 강부임 2013.10.13 1886 0
75 기도서신 강부임 2013.10.13 1506 0
74 일본목장 (5월의 서신) 강부임 2013.10.13 1514 0
73 카작에서 김 창익 & 은령 기도 편지 3 김창익 2013.09.26 1508 0
72 쓰촨성 9월 선교소식 서정근 2013.09.21 1652 0
71 살리띠가 9월 선교소식 3 file 손승구 2013.09.11 2273 0
70 카작 침켄트 김 창익 & 은령 기도 편지-1308 2 김창익 2013.08.29 1769 0
69 에스뻬란사 8월서신(허익현선교사) 2 file 박은미 2013.08.20 2015 0
68 쓰촨성목장 7~8월 선교소식 6 서정근 2013.08.19 1762 0
67 성림교회 수지니 2013.08.10 1700 0
66 크즐오르다목장 8월 선교지 소식입니다. 함께 기도해주세요. file 장외숙 2013.08.08 2037 0
65 카작-침켄트 김 창익 & 은령 기도 제목 2 김창익 2013.07.31 1898 0
64 침켄트 안드레이&롤라 소식 6 정군용 2013.06.30 2345 0
63 크즐오르다목장 6월 선교지 소식입니다. 함께 기도해주세요. 5 file 장외숙 2013.06.27 2277 0
62 카작에서 김 창익 & 아만 목사 소개 및 기도 제목 2 file 삭개 2013.06.26 2455 0
61 에스뻬란사(허익현서교사)6월의 서신 3 file 박은미 2013.06.24 2334 0
60 성림 교회 최수진 2013.06.21 2202 0
» 태국 목장 6월의 기도편지입니다. 5 file 김철수 2013.06.15 2531 0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Next
/ 3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