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나눔터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카자흐스탄 목장의 정성원 입니다.

먼저 예수영접을 통해 다시금 구원을 확인하게 하시고 이 자리에서 간증할 수 있도록 인도하신 하나님 아버지께 모든 영광과 감사를 드립니다. 저는 초등학생 때부터 신앙생활을 해온 기 신자 입니다. 아산으로 이사 온 후 제자교회를 소개 받았고 목장모임에 먼저 참석하다가, 최근에 주일예배에도 출석을 하게 되었습니다. 제가 목장모임과 연합예배를 통해 제자교회에 대해 가장 크게 느낀 점은 ‘한 영혼을 참으로 귀하게 여기는 교회구나’ 라는 것이었습니다. 새신자를 VIP라 부르며 목장식구들이 그 VIP 섬기기에 집중하고, 새신자가 예수영접하고 세례받게 되면 마치 잔치하듯 즐거워하며, 연기대상에서나 볼 듯한 꽃다발 세례로 맘껏 축하해 주는 것을 보았습니다. 그런 모습들을 보며 저는 ‘제자교회 목자 목녀님들과 성도분들은 어떻게 저렇게 영혼을 사랑하고 섬기는 마음이 크실까?’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저에게는 외국인근로자 목회를 하시는 친형 목사님이 계십니다. 여느 목회자분들이 그러하듯 형 목사님도 쉬는날도 없이 불철주야 외국분들의 영혼구원과 목양을 위해서 본인의 건강도 잘 돌보지 못하실정도로 바쁘게, 그리고 열심히 목회를 하셨습니다. 그런 목사님이 한편으론 참 존경스러웠지만, 다른 한편으론 저런 열심은 목회자이니까 가능하겠지, 평신도인 나는 저렇게까지 할 수도 없고 굳이 그렇게 할 필요도 없다는 생각이 있었습니다.

그런데 목장에서 만난 장한수 목자님과 박선영 목녀님을 보며 저의 그런 편견이 깨졌습니다. ‘정말이지 이런 평신도가 있을까? 평신도인가 목회자인가?’ 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헌신이 몸에 배어 체질이 되신 분들이셨습니다.

한번은 목원들 섬기기에 여념이 없으신 목녀님에게 ‘목녀님, 이렇게까지 안해주셔도 됩니다, 괜찮아요’ 라고 했더니 목녀님은 ‘형제님, 섬기는 기쁨이 얼마나 큰데요~’ 라고 오히려 반문하셨습니다. 제 생각을 뛰어넘는 대답이었습니다. 그리고 그 표정에서 정말 기쁨과 진심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이 섬김의 기쁨과 영혼구원의 열정은 어디서 나오는 것일까요?’ 처음엔 목자/목녀라는 자리가 책임감과 리더십을 고무시켜 그럴 수도 있겠다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그것만으로 설명하기엔 부족함이 있었습니다. 그러던 중 이번 예수영접모임에서 담임목사님께서 말씀하시길 ‘구원받은 하나님의 자녀가 열심히 불신자를 섬기며 하나님 일에 헌신 봉사하는 이유는, 수많은 사람 중에 날 택하시고 구원해 주신 그 은혜가 너무 크고 감사하기 때문이다’ 라고 말씀 하셨습니다.

저는 그 순간 제 마음에 큰 울림이 있었습니다. 아, 그래 이거구나. 구원을 선물로 주신 하나님의 은혜가 너무 크고 감사해서 그 사랑을 흘려 보내는 것이구나. 그 감사가 식어지지 않고 마음속에서 계속 뜨겁게 타오르고 있기에 그러한 섬김의 사람으로 변할 수 있는 것이구나 라는 깨달음이 있었습니다. 물론 이전에 들어서 알고는 있던 내용이었지만, 어느새 제 마음속에 구원의 감사가 식어지고, 그 감사가 제 성품과 태도를 변화시킬 만큼 크거나 지속되지 못했나 봅니다.

목자/목녀님으로부터 예수영접을 권유 받았을 때, ‘기 신자인 내가 굳이 또 영접 모임에 갈 필요가 있나?’ 라고도 생각했었고, 영접모임을 3시간 동안 한다는 말에 ‘3시간씩 얘기하실 게 과연 있으실까?’ 라는 의문도 가졌습니다. 그러나 예수영접 모임 후 알았습니다. 왜 목자/목녀님께서 예수영접을 기신자인 제게도 강조 하셨는지, 심영춘 목사님께서 왜 그리 구체적인 예화를 들어가며 3시간 동안 열정적으로 설명하시고, 단순한 이해가 아닌 저희가 마음으로 강하게 느낄 수 있게 하셨는지.

혹시 앞으로 제게 모든 일들이 잘 안풀리고 어렵기만 한 상황이 와도 저에게는 평생 한가지 감사의 제목은 늘 있기를 소망 합니다. 바로 저를 택하시어 하나님 자녀 삼아주신 구원에 대한 감사가 그것 입니다.

예수영접모임을 통해 구원의 감사를 다시금 일깨워주신 심영춘 담임목사님, 그리고 늘 성도들을 위해 새벽을 깨우며 기도하시는 이정란 사모님 감사합니다.

목장에 온 지 얼마 안됐을 때 목자/목녀님의 섬김을 보며, “제가 나중에 혹시 목자가 된다해도 저는 두분같이는 절대 못할 겁니다.” 라고 말했을 때,  “목자/목녀는 섬김의 마음만 있으면 됩니다.” 라고 얘기해주신 장한수 목자님, 박선영 목녀님 늘 베풀어주시는 그 섬김, 목원들을 위한 기도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 그 섬김의 마음 겸손히 잘 배우도록 하겠습니다.

목장과 제자교회에 온 후 제게는 두 가지가 늘었는데요, 하나는 눈물이고, 다른 하나는 웃음 입니다. 그 이유는 굳이 제가 말씀 안드려도 여러분도 경험상 공감하실 거라 생각 합니다.

제 간증을 들어주신 모든 제자교회 성도 여러분 하늘 복 많이 받으세요. 감사합니다.


?
  • ?
    심영춘목사 2019.10.19 01:29
    정성원형제님, 멀리서 지만 보내온 간증영상을 통하여 듣게 된 간증은 감동이었습니다.^^; 한 영혼을 참으로 귀하게 여기는 제자교회 오신 것 축하드리고, 하나님께서 인도하심이 어떤 열매로 나타날 지가 기대가 됩니다. 계속 울고, 웃는 행복한 신앙 생활이 될 것입니다.^^;
  • ?
    정성원 2019.10.20 22:05
    목사님, 부족한 저의 간증을 잘 들어주시고 관심있게 지켜봐 주셔서 감사 드립니다. 저와 아내가 제자교회를 선택할 수 있는 기회가 왔을때 놓치지 않고 결단을 내리게 하신 하나님께 날로 더욱 감사를 드리고 있습니다. 앞으로 목사님과 함께 할 생명의 삶도 많이 기대하며 잘 배우도록 하겠습니다. ^^
  • ?
    장한수 2019.10.19 20:19
    우리 형제님 앞으로 더욱더 하나님 앞에 귀하게 쓰임 받으시고 신앙 생활 하면서 행복한 일이 더 많아질겁니다. 형제님 가정을 만나게 해주신 주님께 감사드립니다.  사랑합니다♡♡♡
  • ?
    정성원 2019.10.20 22:12
    제자교회는 저희가 선택했지만 목장은 자연스럽게 인도 되었는데, 목자님과 목녀님을 만난 것은 정말 저와 저희 가정에 축복이자, 평신도도 이렇게 값진 사역을 할 수 있구나 하는 큰 도전 이었습니다. 앞으로 목자님, 목녀님을 도와 영혼구원의 열매가 넘치고 행복한 목장을 만드는데 작으나마 힘을 보태 가도록 하겠습니다 ^^
  • ?
    이상미 2019.10.24 13:29
    정성원형제님~~^^ 직접 간증을 듣진 못했지만 감사가 넘치는 간증이네요. 온가족이 같은 공동체 안에서 함께 믿음생활하게 되심을 축하드립니다. 형제님가정을 귀하게 쓰실 하나님의 계획이 벌써부터 궁금해지네요~~ㅎㅎ
  • ?
    정성원 2019.10.24 17:24
    이상미 목녀님, 간증 읽어주시고, 축하해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 저도 지난 주일 점심때 들려주신 흥미진진한 휴스턴 서울교회 평세 소감에 많은 도전을 받았고 제자교회 일원이 된 것에 대한 뿌듯함을 한층 더 느꼈습니다. 포스코 123동 입주민 선배이시자, 제자교회 선배이신 두분과 앞으로 친하게 지내며 좋은 교제 나누었으면 좋겠습니다. 잘 부탁 드립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제221차 목회자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 안내 1 file jejach 2019.12.12 121 1
공지 (필독) 나눔터 글쓰기 권한 변경 운영 관리자 2018.10.29 193 2
공지 [공지] 나눔터 운영 안내입니다. 관리자 2017.11.24 348 1
1936 생명의삶 간증문 (미얀마목장 박서연) 4 김영철 2019.12.06 23 0
1935 제40기 생명의 삶 간증문 김요한 김요한 2019.12.05 18 0
1934 제40기 생명의 삶 간증문 신지은 신지은 2019.12.05 15 0
1933 교육부 연수 보고 1 file 김유리 2019.12.04 22 0
1932 아동부 교육부연수 보고서 1 file 김영주 2019.12.04 17 0
1931 교육부 세미나 간증입니다. 1 file 안송희 2019.12.04 20 0
1930 교육부 연수 참관기입니다! 1 file 채다솔 2019.12.02 29 0
1929 변화의삶 간증 2 조미경 2019.12.02 39 0
1928 제2기 목적이 이끄는 삶 수료 간증-전혜리 2 전혜리 2019.12.01 25 0
1927 목적ㅇ 이끄는 삶공부 간증-박영희 2 박영희 2019.11.29 33 0
1926 대구운암교회 심영춘목사님 초청 부흥집회소감 1 file 박장진 2019.11.28 52 0
1925 2019년 가을 부흥회를 마치고 강사(조미경목녀님) 5 file 임관택 2019.11.27 102 0
1924 휴스턴 평세 김은주(볼리비아목장)목녀 간증 1 정성구 2019.11.26 33 0
1923 휴스턴 평세 정성구(볼리비아목장)목자 간증 정성구 2019.11.26 35 0
1922 제2기 목적이 이끄는 삷 수료 간증문(필리핀 목장 김석중형제) 2 김석중 2019.11.26 27 0
1921 생명의 삶간증문- 장다교 1 윤필순 2019.11.24 36 0
1920 천안아산제자교회 교육부탐방보고 2 file 방은경 2019.11.19 67 0
1919 아산제자교회 교육부 연수 3 file 김신일 2019.11.19 47 0
1918 제 106기 확신의 삶 수료간증 - 박지은 (인도네시아 목장) 1 박지은 2019.11.19 28 0
1917 불받아 불 질러라(제자교회연수보고) 3 file 강석원 2019.11.15 85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99 Next
/ 99
위로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