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목회칼럼


   사람마다 행복을 느끼는 것이 다를 것입니다. 어떤 사람은 여행을 하면서 행복해하고, 어떤 사람은 자신이 갖고 싶은 것을 가지면서 행복해하고, 어떤 사람은 자신이 먹고 싶은 것을 먹으면서 행복해 합니다. 그것은 하나님께서 인간을 만드실 때 그 생김생김을 다양하게 하셨듯이 행복을 누리는 부분도 다양하게 하셨기 때문입니다.

 

   저 같은 경우 어떨 때 행복을 느끼는 가하면 조용한 카페를 찾아가서 ‘아이스까페라떼’를 한 잔사서 마실 때입니다. 워낙 열 체질이라서 더운 것을 싫어하는 것도 있지만 커피와 우유의 절묘한 조합에서 나오는 부드러운 그 맛에 제가 반했기 때문입니다. 그런 저의 ‘아이스카페라떼’를 향한 사랑은 지나칠 정도입니다. 하루에 한잔을 마시지 않으면 하루가 허전하다고 느낄 정도입니다. 그래서 바빠서 카페 가는 것을 놓쳤다면 한 밤중에라도 카페를 찾아가서 사서 마실 정도이고, 카페가 문을 닫았다면 24시간 문을 여는 슈퍼에 가서 ‘아이스’와 ‘카페라떼’를 사서 섞어 마실 정도입니다.

 

   집회를 가도 점심 식사 후에는 반드시 카페에 가서 ‘아이스카페라떼’를 마셔야 하고, 집회를 마치고 나서 숙소에 들어갈 때도 ‘아이스카페라떼’를 한잔 사서 가지고 가면서 행복해 합니다. 외국에 나가서도 카페를 반드시 가는데 언제나 저의 주문은 동일합니다. 그 정도면 거의 중독 수준에 도달한 것입니다. 그런 제가 지난 주 수요일부터 ‘아이스카페라떼’를 한 달간만 끊어보기로 했습니다. 그것은 집회 간 대구운암교회 조승희목사님과 대화중에 결심을 했기 때문입니다.

 

   저는 그렇게 살이 찔 이유는 많지 않습니다. 목사이기에 당연히 술 담배는 하지 않을 뿐 아니라 국물음식도 좋아하지 않고, 밥이나 국수도 좋아하지 않고, 짠 음식이나 단 음식도 좋아하지 않습니다. 고기는 좋아하지만 ‘삼겹살’이나 ‘갈비살’ 같이 기름 끼 있는 부위는 좋아하지더 즐겨 먹지도 않습니다. 더욱이 아침 운동도 매일은 못해도 집회가 아니면 일주일에 3-4일은 하는 편입니다. 그런데도 살이 빠지지 않는 것으로 혈압 약을 포함하여 몇 가지 약을 매일 먹고 있습니다. 그런 저를 보고 담당의사가 이해를 못하합니다.

 

   그런데 조승희 목사님과 대화중에 그 원인이 ‘카페라떼’ 그것도 ‘아이스카페라떼’에 있다는 심중을 확실히 얻게 되었습니다. 차가운 물에는 기름이 풀어지지 않지만 뜨거운 물을 부으면 어떤 기름도 풀어진다는 단순한 논리에 설득되었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한 달만 그것이 사실인지를 실험해 보기로 했습니다. 첫째는 ‘아이스카페라떼’를 포함하여 우유가 들어가는 것은 커피든 음료이든 마시지 않는 것입니다. 둘째는 찬 물은 가능한 마시지 않고, 약간 따뜻한 물이나 차를 보온병에 넣고 가지고 다니면서라도 자주 마시는 것입니다. 그래서 한 달 후에 병원에 가서 검사를 하는데 그 결과를 확인해 보려고 합니다.

 

   ‘아이스카페라떼’를 마시지 않음으로서 저의 작은 행복 하나가 사라지는 것이 조금은 아쉽지만 그렇게 함으로 건강함을 얻을 수 있다면 개인적으로도, 교회적으로도 그것보다 더 좋을 수 없을 것입니다. 응원해 주시고, 한 달 후에 어떤 결과가 나올 지 지켜봐주시기를 바랍니다. 결과가 나오면 알려드리겠습니다. 심목사


?
  • ?
    전정순 2019.11.24 09:47
    건강하시길 응원하고 좋은결과 있으시길 기도합니다~^^
  • ?
    심영춘목사 2019.11.25 00:45
    전정순자매님! 응원해주어서 감사드립니다.^^;
  • ?
    김인수목사 2019.11.24 21:29
    ㅎㅎ 심목사님! 건강 챙기셔야지요? 저희교회 세미나와 가을 부흥회에 오셔서 보통 보다 양을 많이 주는 말통카페에서 아이스카페라떠를 대접해드렸는데.... 너무 좋아하시는 것을 보면서 약간 건강 걱정이 되었는데, 잘 ~ 결단하셨습니다. 건강이 많이 좋아지시길 기대합니다.
  • ?
    심영춘목사 2019.11.25 00:46
    와~~ 김인수목사님이 댓글을 달아주셨네요^^; 응원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 ?
    임관택 2019.11.27 10:49
    저도 목사님 따라 라떼를 먹곤 합니다. 그런데 저는 차가운 것보다는 따뜻한 음식이 잘 맞는 것 같아 hot 라떼를 먹곤했습니다. 목사님 그러면 라떼가 연결되어 라떼를 먹을 때면 목사님을 생각합니다. ^ ^;갈렙처럼 85세에도 이 산지를 내게 달라고 하나님 나라 위하여 계속 쓰임받으시는 목사님 되시길 간구드립니다.
  • ?
    심영춘목사 2019.11.28 18:57
    임목사님! 라떼를 마시면서도 저를 생각해 주어서 감사드립니다. 계속 기도해주시고, 격려해주시기를 바랍니다.^^;
  • ?
    양명란 2019.11.27 13:12
    목사님 카페오셔서 당연히 아이스라떼인줄 알았는데 아메리카노 드셔셔 먼일인가 했어요ㅎ.건강을 챙기는건 이제 당연해진것 같아요. 아주 잘하셨어요~강건하시길 늘 기도합니다.^^
  • ?
    심영춘목사 2019.11.28 18:58
    늘 나를 최고의 목사로 인정해주고 격려를 아끼지 않는 목녀님이 있어서 행복합니다^^;
  • ?
    박선영 2019.11.27 14:30
    목사님! 응원 합니다~^^늘 강건하셔서 주님 앞에 귀하게 쓰임 받는 목사님 되시길 기도합니다~^^♡♡♡
  • ?
    심영춘목사 2019.11.28 18:58
    박목녀님~ 응원해주어 감사해요^^;
  • ?
    김영철 2019.11.28 05:59
     목사님! 응원합니다.저도 믹스커피에서 아메리카노로 갈아탄지 한달여만에 4키로나 빠졌네요..지금도유지하고 있구요..항상 강건하도록 기도하겠습니다.화이팅!!
  • ?
    심영춘목사 2019.11.28 18:59
    우와~~ 나도 그렇게 되면 좋겠어요^^; 부럽당~~~
  • ?
    김윤중 2019.11.30 06:53
    목사님이 건강하시게 오래동안 저희를 인도하셔야 하는데 응원합니다.목사님의 건강이 우리 건강이며 가정교회 전체의 건강입니다. 한달이 아니라 쭉쭉 하시길 기도합니다.
  • ?
    심영춘목사 2019.11.30 18:48
    감사해요. 한달이 아니라 쭉쭉 하라고 하시니ㅠㅠ
  • profile
    한기원 2019.11.30 23:58
    목사님을 응원합니다 저도 부끄럽지만 이제야 담배를 끈은지 7일이 되었네요 ^^ 함께 좋은 결과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
    심영춘목사 2019.12.01 23:28
    한기원형제님! 격려해주어서 감사합니다. 새교우환영회때 은주자매님 만나서 더 좋았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580 No.1104. “ 결혼 한 지 30년이 되었습니다. ” 6 update 심영춘목사 2019.12.01 105 0
» No.1103. “ ‘아이스카페라떼’를 한달 간만 끊어보기로 했습니다. ” 16 심영춘목사 2019.11.24 178 1
578 No.1102. “ 공간의 부족함에 따른 행복한 고민 ” 6 심영춘목사 2019.11.17 164 0
577 No.1101. “ 누군가에게 자랑할 만한 사람이 되는 행복 ” 6 심영춘목사 2019.11.10 128 0
576 No.1100. “ 인사 잘하고, 인사 잘 받는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 6 심영춘목사 2019.11.04 133 2
575 No.1099. “ 친절함은 몸에 배여 있어야 합니다” 8 심영춘목사 2019.10.26 186 1
574 No.1098. “ 휴스턴서울교회 '평세'와 벤쿠버 여행 .” 2 심영춘목사 2019.10.20 183 3
573 No.1097. “ 감정근육을 키워야 합니다.” 5 심영춘목사 2019.10.10 213 3
572 No.1096. “휴스턴서울교회 평세 갑니다. ” 5 심영춘목사 2019.10.06 194 2
571 No.1096. “ 하나님께 쓰임 받는 우리 교회 ” 2 심영춘목사 2019.09.30 139 1
570 No.1095. “ 정말 기도 응답이 없었냐? ” 2 심영춘목사 2019.09.22 156 1
569 No.1094. “ 우연히 가게 된 식당 ” 4 심영춘목사 2019.09.15 165 3
568 No.1093. “ 자랑스러운 우리 교회 어린이 목자들 ” 6 심영춘목사 2019.09.08 172 1
567 No.1092. “ 천안아산제자교회는 가정교회를 합니다. ” 6 심영춘목사 2019.09.01 242 3
566 No.1091. “ 교회설립 22주년을 맞이하면서 ” 4 심영춘목사 2019.08.25 147 2
565 No.1090. “ 라이언 킹을 보고 깨달은 것을 나눕니다. ” 6 심영춘목사 2019.08.18 144 1
564 No.1089. “ 온 목장 식구가 함께 삶 공부를? ” 2 심영춘목사 2019.08.11 164 1
563 No.1088. “친교실 부족으로 인한 행복한 고민” 1 심영춘목사 2019.08.04 143 1
562 No.1087. “신앙생활에 관심 없는 사람들” 2 심영춘목사 2019.07.29 166 2
561 No.1086. “생명의 삶은 등록교인은 한번은 들어야 합니다.” 2 심영춘목사 2019.07.21 154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9 Next
/ 29
위로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