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목회칼럼

조회 수 126 추천 수 3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가야할 길 멈추지 마라.’는 시가 있습니다. [비가와도 가야할 곳이 있는 새는 하늘을 날고, 눈이 쌓여도 가야할 곳이 있는 사슴은 산을 오른다. 길이 멀어도 가야할 곳이 있는 달팽이는 걸음을 멈추지 않고, 길이 막혀도 가야할 곳이 있는 연어는 물결을 거슬러 오른다.]

 

   코로나19가 발생한지 벌써 2년이 다 되어갑니다. 지난 11월만 해도 ‘위드코로나’로 코로나가 거의 종식될 것 같은 기대감을 가졌었는데 그 기대감은 아쉬움이 되어져 있습니다. 지금의 상황은 결코 낙관할 수 없고, 또 어떤 생각지 못한 새로운 변이 바이러스의 출현도 얼마든지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앞으로 어떻게 해야 할 지에 대한 복잡한 생각을 많은 사람들이 가질 수밖에 없을 것입니다.

 

   그것은 목회자인 저도 마찬가지입니다. 저에게도 지난 2년의 시간은 쉽지 않은 시간이었기 때문입니다. 그렇지만 저는 하나님께 지혜를 구했고, 하나님은 저에게 코로나 가운데 많은 지혜를 주셨습니다. 그 지혜 가운데 저는 “하고자 하는 사람은 방법을 찾고, 안하려고 하는 사람은 핑계를 찾는다.”는 명언을 붙잡았고, 이 명언은 가정교회를 하는 많은 목사님들에게 용기와 도전을 주었습니다. 그렇게 우리는 지난 2년 동안 우리는 우리가 해야 할 일을 어떻게 하든지 방법을 찾아서 흔들림 없이해 올 수 있었습니다.

 

   지금의 상황도 그렇습니다. 여전히 코로나는 진행 중에 있고, 교회 또한 여러 가지로 압박을 받고 있습니다. 이것저것 생각하면 어떻게 해야 하나 하는 고민을 할 수 밖에 없습니다. 그렇지만 저는 어떻게 하든지 방법을 찾아서 가야할 길을 갈 것입니다. 해야 할 일을 할 것입니다.

 

   여러분들도 그렇게 하시기를 바랍니다. 코로나를 주님 앞에서 하지 못하는 것에 핑계거리가 되지 않도록 하시기를 바랍니다. 코로나 상황이지만 지혜를 구하고, 가야할 길을 가고, 해야 할 일을 하시기를 바랍니다. 하나님은 그런 우리에게 그렇게 할 수 있도록 용기를 주시고, 그렇게 할 수 있도록 방법을 주실 것입니다. 2022년 하나님 앞에서 후회하지 않는 한 해가 되시기를 바랍니다. 심목사


?
  • ?
    임관택 2022.01.05 15:25
    목사님 곁에서 늘 따라 가겠습니다. 큰 우산이 되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목사님, 사모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692 No.1217 " 2월부터 유치부 담당 사역자를 세웁니다. " 2 update 심영춘목사 2022.01.15 74 1
691 No.1216 " 연수관 3층 청소와 관련하여 " 1 심영춘목사 2022.01.08 95 1
» No.1215 " 가야할 길은 가야 합니다. " 1 심영춘목사 2022.01.01 126 3
689 No.1214 " ‘관계의 삶’을 개강합니다. " 1 심영춘목사 2021.12.25 125 1
688 No.1213 " 주일 목장 친교 " 2 심영춘목사 2021.12.18 155 1
687 No.1212 " 백신 3차를 접종했습니다. " 1 심영춘목사 2021.12.11 173 1
686 No.1211 " 담임목사 차가 바뀌게 됩니다. " 1 심영춘목사 2021.12.04 255 2
685 No.1210 " 사역박람회가 진행됩니다. " 1 심영춘목사 2021.11.27 142 1
684 No.1209 " 추수감사절에 드리는 나의 감사 " 1 심영춘목사 2021.11.20 138 1
683 No.1207 " 신앙생활을 잘한다는 것은 " 1 심영춘목사 2021.11.14 134 3
682 No.1206 " 제640차 평신도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를 마치면서 " 3 심영춘목사 2021.11.07 169 3
681 No.1205 "예배의 일상 회복 " 1 심영춘목사 2021.10.30 147 1
680 No.1204 " 세미나를 섬기면서 받게 될 복을 기대하라 " 1 심영춘목사 2021.10.24 129 1
679 No.1203 " 건강한 교회인지 아닌지 알 수 있는 방법 " 2 심영춘목사 2021.10.17 179 1
678 No.1202 " 휴스턴서울교회 연수를 마쳤습니다. " 1 고요찬교육목사 2021.10.08 224 1
677 No.1201 아! 역시 휴스턴서울교회 2 고요찬교육목사 2021.10.02 209 1
676 No.1200 " 올랜도 비전교회에서 열린 미주 목회자 컨퍼런스 " 2 고요찬교육목사 2021.09.25 172 1
675 No.1199 " 샌프란시스코 피스토스교회 이야기 " 2 고요찬교육목사 2021.09.17 216 1
674 No.1199 " 크리스천이 술을 마셔도 되는가? 안되는가? " 1 고요찬교육목사 2021.09.10 193 1
673 No.1197 " 가정교회를 하는 목회자의 행복 " 2 심영춘목사 2021.09.05 158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5 Next
/ 35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