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목회칼럼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교인 수가 많은 교회들의 특징 중에 하나는 교인들 가운데 장사하는 사람들과 영업하는 사람이 많다는 것입니다. 그럴 수 있을 것입니다. 교인 수가 많으면 아무래도 장사하는 사람이나 영업하는 사람도 많을 수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그 밖에도 여러 가지 이유가 있을 것입니다. 예수를 믿지 않았을 때 전도되어 간 교회일 수도 있고, 이사를 해서 찾다가 가게 된 교회일 수도 있고, 그 교회의 프로그램이 좋아서 다닌 것일 수 있고, 담임목사의 설교가 은혜가 되어 다닐 수도 있고, 자신과 가까운 사람들이 그 교회를 다니기 때문일 수도 있고, 신앙생활을 편하게 다닐 수 있는 교회이기 때문에 그럴 수도 있을 것입니다.

 

그렇지만 한편으로는 이런 생각도 하게 됩니다. ‘그래도 교인 수가 작은 교회를 갈 수는 없었을까? 특별한 프로그램이 없을 수도 있고, 담임목사의 설교가 은혜가 없을 수도 있고, 가까운 사람들이 없을 수도 있고, 편하게 다닐 수도 없을 수도 있지만 성도 수가 작은 교회를 다니면 목사님에게도 힘이 되고, 교회에도 힘이 될 수 있을 텐데.“

 

그 때에 가지게 되는 다른 한 가지 생각은 이것이었습니다. 물론 그러지 않을 것입니다. 그렇지만 혹시나 장사하는 사람이나 영업하는 사람들이 교인 수가 많은 교회를 다니는 것은 ‘자신들의 장사나 영업에 유익을 얻기 위해서 아닐까?’ 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런데 가만히 생각하면 충분히 그럴 수 있을 것입니다. 아무래도 교인 수가 많은 교회에 가면 장사나 영업에 유리한 것은 사실이기 때문입니다. 그런 후에 우리 교회를 보니 교인 수가 작아서 그런지 정말 한 사람도 장사하는 사람이나 영업하는 사람이 없는 것입니다.

 

그렇지만 우리 교회도 교인 수가 많아질 수도 있을 것이기에 장사 하는 사람이나 영업하는 사람이 우리 교회에 오는 이유가 결코 장사나 영업을 위하여 오는 경우가 없도록 하기 위하여 두 가지 원칙을 세웠습니다.

 

첫째는 교회 안에서 교인들을 대상으로 장사나 영업하는 것을 허락하지 않는 것입니다. 교인의 필요에 의하여 자발적으로 구매를 하거나 계약을 하는 것은 괜찮지만 장사나 영업을 위하여 교인들을 찾아다니며 요청하지 않도록 했습니다. 이런 문제로 교회를 나오고 싶지 않다고 말한 분도 있었기 때문입니다. 보험 들어 달라고 찾아오고, 물건 팔아 달라고 찾아오니 아는 사이라 안 해줄 수도 없고, 해주자니 형편이 어렵고. 그러니 교회 나와 그 사람의 얼굴을 보는 것이 힘든 것입니다. 그러기에 자신의 필요를 따라 요청함으로 구매나 계약하는 것은 괜찮지만 장사나 영업을 위하여 교인들을 찾아가지 않도록 했습니다. 장사나 영업을 위하여 교회에 나오는 것으로 오해될 수도 있기 때문입니다.

 

둘째는 교회에서 사용하는 물건을 구매하는 것이나 보험 같은 계약을 할 때에 교인과 별도로 자유롭게 하는 것입니다. 교회는 여러 사람이 모이는 곳이기에 여러 가지 물품들이 필요하고, 교회 운영에 따른 보험도 필요합니다. 그럴 때 그것을 교인들에게 한정시키면 반드시 문제가 생깁니다. 첫째는 같은 물품을 파는 교인이 여러 사람이면 어느 한 사람에게서 그것을 구매하거나 계약할 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그렇다고 한번은 어떤 교인에게, 다음 번에는 다른 교인에게 순번을 정해서 할 수도 없을 것입니다. 또 구매액수나 계약액수가 다를 수도 있기에 형편성에도 문제가 생기게 됩니다. 다른 하나는 물품을 한번 교인에게서 구매하면 계속 그렇게 해야만 하는데 어떤 경우는 그렇게 할 수 없는 경우도 생기기 때문입니다. 교회의 재정은 하나님께 성도들이 드린 헌금이기에 가능한 비용을 아끼는 방향에서 지출을 해야 합니다. 그럴 때 교인이 아닌 인터넷이나 다른 구매처에서 구매할 수도 있는데 그럴 경우 오해의 문제가 생기기 때문입니다. 셋째는 교인에게서 구매한 물품이나 계약에 있어서 문제가 발생할 때 그것에 대하여 문제를 제기하는 것이 어렵습니다. 우리는 모두 약한 사람이기에 별거 아닌 것에도 마음이 상하는 경우가 생기기 때문입니다.

 

지금 우리 교회에는 장사나 영업하는 교인들이 많아졌습니다. 그런데 감사한 것은 한 사람도 장사를 위하거나 영업을 위하여 오신 분들은 없다고 자신 있게 말할 수 있습니다. 우리 교회는 지금도 교인이 그렇게 많은 교회가 아닐 뿐 아니라 대 부분이 우리 교회 교인 수가 작을 때에 전도를 통하여 오셨고, 우리 교회에 나온 이후에 장사나 영업을 시작하신 분들이기 때문입니다. 두 가지 원칙은 앞으로도 계속해서 지켜가고자 합니다. 심목사


?
  • ?
    임관택 2022.07.25 05:42
    예방 차원에서 미리 말씀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주님의교회에도 인용하도록 하겠습니다. 목장에서는 특별히 돈과 연관하여, 정치와 연관하여는 주의하라고 누누이 강조하고 있습니다. 늘 깨어 있도록 말씀해 주셔서 감사드립니다, 목사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738 No.1262 " 담임목사실 컴퓨터를 교체했습니다. " new 심영춘목사 2022.12.03 38 0
737 No.1262 " 2023년 사역 박람회. " 1 심영춘목사 2022.11.27 128 1
736 No.1261 " 눈에 띄어야 합니다. " 1 심영춘목사 2022.11.19 157 3
735 No.1260 " 선교잔치 " 2 심영춘목사 2022.11.13 149 1
734 No.1259 " 추수감사절에 드리는 나의 감사 " 2 심영춘목사 2022.11.06 167 2
733 No.1258 " 신앙의 회복 탄력성 키우기 " 2 심영춘목사 2022.10.30 164 1
732 No.1257 " 친정필세를 훈련해 갑시다. " 2 심영춘목사 2022.10.22 188 1
731 No.1256 " 공동체로 드리는 예배의 중요성 " 1 고요찬교육목사 2022.10.15 189 1
730 No.1255 " 가정교회 목회자로 살아가는 기쁨 " 1 고요찬교육목사 2022.10.07 195 1
729 No.1254 "휴스턴서울교회 평신도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 갑니다." 2 심영춘목사 2022.10.02 208 1
728 No.1253 "최철호 집사님과 최성규 목녀님의 간증집회2" 2 심영춘목사 2022.09.24 191 2
727 No.1252 " 최철호 집사님과 최성규 목녀님의 간증집회1 " 2 심영춘목사 2022.09.18 276 1
726 No.1251 " 사막 마라톤 " 1 심영춘목사 2022.09.10 370 3
725 No.1250 " 코로나19 방역 대응 지침 " 1 심영춘목사 2022.09.03 294 1
724 No.1249 " 두 번째 가정교회 이사로 선출되었습니다. " 12 심영춘목사 2022.08.28 410 2
723 No.1248 " 목장에서 음식을 잘 차릴 필요는 없다구요? " 1 심영춘목사 2022.08.21 380 2
722 No.1247 " 말보다 행동이 더 필요합니다. " 2 심영춘목사 2022.08.13 353 5
721 No.1246 " 선데이 베스트(Sunday Best) " 4 심영춘목사 2022.08.07 304 1
720 No.1245 " 평세 등록이 마감되었습니다. " 3 심영춘목사 2022.07.31 336 1
» No.1244 " 장사나 영업하는 성도에 대한 교회의 두 가지 원칙 " 1 심영춘목사 2022.07.24 352 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7 Next
/ 3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