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나눔터

조회 수 77 추천 수 0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크즐오르다목장에 박상기목자입니다.

2차 초원지기를 위한 가정교회컨퍼런스를 하나님은혜 가운데 잘 다녀 오게 하시고 이 자리에서 간증할수 있도록 허락하여 주심에 감사드립니다.

사실 이세미나에 참석하게 되었던 계기는 언제 신청이 되었는지는 모르지만 아내인 홍미현목녀는 세미나일정이 다가오면서 지나가는 말로 통보를 하면서 제작년 목자컨퍼런스때 혼자갔다왔으니 이번에는 목자목녀가 다가야하며 잔소리말고 따라오라고 그리고 아무렴 이상한곳에 데리고 가겠냐는 말과 박은수장로님과 조미경목녀님이 경치좋은 문경에 가서 23일 동안 잘 쉬다가 오면 좋을 것 같다는 이야기를 하셔서 그저 아무생각없이 쉬다가 올 생각으로 참석하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세미나 장소에 도착하면서 받아든 목걸이에는 23일동안의 빡빡한 일정들을 볼수 있었습니다. 그 분위기가 심상치 않음을 느낄수 있었습니다. 순간 스쳐가는 생각이 아~~23일 산속에서 도망도 못치고 참 힘든일정을 보내고 가야하는구나 하고 속으로만 생각을 하였습니다.

저는 초보중의 초보인 서투른목자이고 부족함이 많은 목자이기에 이번에 같이 세미나에 참석하시는 분들은 목자들의 목자 초원지기그 호칭도 많이 낯설었습니다.

사실 얼마전까지 저는 목자라고는 하지만 세상의 사람들과 별반 차이없이 지내왔던 날라리목자였기에 이 곳에서 그 분들과 함께있는 것 만으로도 많이 부담스러웠습니다.

하지만 너무나도 친절하게 대해주시는 전국의 가정교회 목사님들과 사모님들의 섬김에 조금씩 부담감은 없어지고 이렇게 이 자리에 온것도 하나님의 뜻이 있어서 보내셨겠지하고 단순하게 생각하기로 하였습니다.그래서 그런지 각 시간마다 목사님들의 강의와 목자님들의 간증들을 들으면서 순간 졸릴때도 있었지만 제귀에 들려왔던건 모든분들의 공통된 이야기는 그분들의 힘들고 어려운상황 가운데서도 하나님께 순종하면 하나님은 우리삶가운데 일하신다는 것을 알게되었습니다.사실 저희가정만 보아도 어떻게 일하시고 계신지 경험하고 있기에 더욱 은혜가 되는 시간 이였습니다.

그리고 오겹줄 기도를 통하여 초원지기님들의 본인에게 맞겨주신 목자님들을 생각하며 울고 웃고 기도하시는 모습들을 보면서 나이는 저보다 어리신분도 계셨지만 참 멋지다는 생각을 하게 되는 저자신을 보게 되었습니다.사실 저는 얼마전까지 지극히 세상적인 사람이여서 좋은차와 좋은집 얼마의 부를 누리는지 그런것들로 사람들을 판단했었던 사람이였기에 많이 부끄러웠습니다.

그리고 그 분들을 보면서 하나님을 진정으로 믿는분들이기에 가능하다는 것을 느꼈습니다.

다음날 대구에서오신 목자님의 간증을 들으면서 어떻게 저렇게까지 목자님들을 섬기고 그분들의 목원들 하물며 vip들까지 섬기는 이야기를 들을면서 적잖게 충격을 받고 있던중에 홍미현목녀는 당신 친구중에 누구의 이름을 말하면서 그 친구랑 요즘 연락은 하고 있어? 하고 물어 보았는데 아니 바빠서 연락을 못했지하고 대답을 하고 나서 드는 생각이 앞서 간증하셨던 목자님의 간증속에는 힘들고 어려운 목장식구들 이혼가정/알콜중독/빗에 힘들어하는 가정/세상적으로 문제란 문제를 다갖고 있는분들을 vip로 섬겨서 예수님을 영접하고 세례받고 그들이 변화되어서 목자가 되는 넘쳐나는 간증들을 듣게 되면서 순간 아차 하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주님앞에서 너무나 죄송하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제 주변에 돌아보니 너무나 힘들고 어렵게 살아가는 친구들이 많이 있었는데 그 들을 돌아보기보다는 내일과 사업이 우선이 되어서 세상적으로 잘나가고 성공한 사람들과의 만남만을 하고 살아온 저를 돌아보게 되는 시간이였습니다. 그러니 그 친구가 생각이 났고 그래서 목녀가 물어보았구나 하고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목녀가 그 친구에게 강의 끝나고 쉬는 시간에 전화해봐 라고 말도 끝나기전에 그 친구로부터 전화가 오는 것을 보면서 순간 소름이 돋았습니다.혹시 내가 잘못 눌렀나하고 다시보게되었는데 그 친구가 걸어오는것이였습니다. 연락을 안한기간이 일년정도 되어서 더욱 놀라지 않을수 없었습니다. 그래서 강의 쉬는 시간에 전화를 걸으니 그냥 너가 생각도 나고 교회다닌다는 소리도 듣고 궁금해서 전화를 하였다는 것이였습니다.그래서 바로 금요일날마다 목장식구들과 밥도 먹고 기도도하고 나눔도 한다고 하면서 밥먹으로 올래 이야기를 하였더니 바로 응 이라고 망설임없이 대답을 하여서 더더욱 놀랐습니다. 그 친구야 말로 전도하고 싶은 친구이지만 저의 편견으로 주님을 전하지 못했던 친구였기에 놀랄 수밖에 없었습니다. 강의중에 모든 사람들이 내 안에 세 마리의 개를 키우는데 그게 선입견,편견,꼴불견이라는 것이 있는데 저는 그 세 마리의 개를 다키우고 살아왔었고 그 것들을 하나님 은혜가운데 하나씩 하나씩 버리기를 기도하겠습니다.

그리고 제주변에 힘들고 어려워하는 이웃들에게 저를 만나주신 주님을 전하면서 영혼구원하여 제자삼는 일에 사명을 다하여 살아가기를 기도하겠습니다.

저희를 위해 항상 기도해주시는 심영춘목사님과 사모님 감사합니다.컨퍼런스기간 동안 모든 편의를 챙겨주신 박은수장로님과 조미경목녀님 같이 세미나에 참석하신 박완석목자님 허윤숙목녀님 김은주목녀님 참 행복하고 즐거운 시간이였습니다.감사합니다.

늘 부족한 목자인데 잘한다고 칭찬해주는 사랑이 넘치는 크즐오르다목장식구들 감사합니다.

항상 저를 위해서 끊임없이 기도해주고 챙겨주는 아내 홍미현목녀 컨퍼런스기간 동안 은혜의 자리에 함께해서 행복했고 감사했습니다. 제자교회성도님들 하늘복 많이 받으세요!!!

 


?
  • ?
    김윤중 2019.06.29 06:42
    처음 목자님과 대화한 것이 작년 단봉선을 가서인데,아들과 관계가 많이 힘들다 생각했는데, 나도 별반 다르지 않다 생각을 많이 했습니다.그러나 한주한주 목자님과 아들님을 보면서 관계 회복이 이루어지고 있고 목자님께서 더 많이 세우기 위해 헌신하시는 목녀님을 보면서 많이 배우고 도전을 합니다.너무 귀한 간증 감사합니다.
  • ?
    장연희 2019.07.07 15:58
    목자님!! 항상 목자님 볼때마다 믿지 않는 지대형제님을 생각하면서 하루라도 빨리 목자님처럼 닮아가길 기도해봅미다. 은혜가운데 초원지기 목자컨퍼런스 다녀오시고 은혜로운 간증을 듣게 하심을 진심으로 감사합니다. 저도 희망을 가지고 꿈을 키워봅니다.크즐오르다 목장 목자!목녀님 응원합니다.
  • ?
    차규성 2019.07.09 19:40
    목자님!항상 변화하는 모습이 보기 좋습니다. 은희와 종진이도 믿음안에 휼륭한 일꾼으로 쓰임받을겁니다.가정과목장 사업장이 하나님의 은혜가 넘치길 기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제570차 평신도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 안내문 file 관리자 2019.07.23 453 1
공지 (필독) 나눔터 글쓰기 권한 변경 운영 관리자 2018.10.29 156 1
공지 [공지] 나눔터 운영 안내입니다. 관리자 2017.11.24 320 1
1827 목적이 이끄는 삶(라오스 강보라 목녀) 2 오정민 2019.07.22 38 0
1826 목자 연합 수련회(라오스 오정민 목자) 2 오정민 2019.07.22 24 0
1825 새로운삶수료 간증 백승재 2 양인자 2019.07.21 23 0
1824 새로운 삶 간증문 (에스빼란사목장 김재덕) 1 김재덕 2019.07.20 29 0
1823 가정교회 다이소(제자교회 연수보고) 3 file 박승신 2019.07.19 85 1
1822 유레카가정교회(제자교회연수보고) 5 file 박승신 2019.07.19 91 2
1821 저멀리 터널끝에 빛이 보이다(목회자연수보고서) file 박승신 2019.07.19 82 0
1820 목적이 이끄는 삶 (카자하스탄 박주영) 1 허윤숙 2019.07.17 41 3
1819 아동부 새로운삶 간증 박정인 1 차규성 2019.07.16 20 0
1818 아동부 새로운삶 간증 강수진 1 차규성 2019.07.16 13 0
1817 제1기 목적이 이끄는 삶 공부 수료간증 (인도목장 고광표) 3 허윤숙 2019.07.16 26 1
1816 목적이 이끄는삶 간증문 1 조미경 2019.07.16 23 0
1815 목적이 이끄는 삶 1기 간증 이효정 1 이효정 2019.07.16 18 0
1814 목적의 삶 1기 (이미생자매 간증문) 1 전필제 2019.07.15 18 0
1813 부모의 삶 간증문 (양인자 목녀) 양인자 2019.07.10 32 0
1812 부모의 삶 간증문 (허태근목자) 양인자 2019.07.10 18 0
1811 일터의 삶 간증문 (프라펀 목장 염재황형제) 4 양인자 2019.07.06 60 0
1810 예수님 영접 간증문(베트남목장 강석포 형제) 3 김윤중 2019.07.01 64 0
» 초원지기 가정교회세미나 간증문 (박상기 목자) 3 박은희 2019.06.26 77 0
1808 확신의 삶 간증문 최지영 3 박은희 2019.06.26 189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96 Next
/ 96
위로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