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나눔터

조회 수 79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살렘 목장 김흥겸입니다. 이렇게 삶 공부를 무사히 마치고 간증의 자리까지 인도하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코로나로 인하여 직장을 쉬면서 삶 공부가 언제 열리나 기다리다가 취직을 하게 되니 삶 공부가 열리더군요. 쉽게 들을 수 있는 기회를 다시 조마조마하며 듣게 하시니 이 삶 공부가 더 귀하게 여기라는 하나님의 뜻이 있는 듯합니다. 근무처가 멀고 또 가끔 연장근무를 하게 되니 삶 공부를 잘 할 수 있을까 하는 맘이 언제나 있었지만 저번에도 인도하셨으니 이번에도 인도해 주시겠지 하며 삶 공부를 신청했습니다. 아직 목원으로 있던 시기에 시작을 하게 되어 한 강의, 한 강의 들을 때 마다 나오는 믿음 선배들의 순종된 자세가 참 제게는 이게 가능한가? 라는 의구심마저 들 정도로 현실감이 없었습니다만, 정말 그렇게 하셨기에 거기에 따른 성령님의 역사하심이 나타난 것이구나 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새로운 삶은 첫 번째 하나님께서 삶의 방향에 변화를 주는 교육기간이었습니다. 코로나 기간이지만 단지 마스크만 썼다 뿐이지 다를 것 없는 열띤 강의를 들으며 제 삶을 점검하게 되었는데 사단은 인생을 낭비하게 만든다는 부분에서 가슴에 화살이 박히는 느낌이었습니다. 정말 많이 낭비하며 산 듯합니다. 선데이 크리스찬도 해보고 복음을 상투적으로 전달만 해보기도 하고, 남을 가르치기만 하려는 등 삶에서는 나타나지 않는 예수님의 모습이 그저 제가 예수님을 닮지 않아서 그런가보다 라고만 오해하던 저였고 사단에게 속았던 것이었습니다. 그런데 새로운 삶 공부 중에 목자님의 목자 권면이 있었고, 전 그저 목사님과 목자님의 기도하며 고민했던 권면에 순종을 했는데 그것은 나의 작은 것 시간과 물질의 포기에서부터였습니다. 순종은 예수님의 모습 중 가장 근본이셨습니다. 하지만 그 동안 순종을 그저 아직 부족한 자들이 따르는 수동적인 자세로만 보았고, 그러다 속으면 자신만 손해라는 생각에 사로 잡혀 살았지만 예수님께서 먼저 가신 길이기에 순종이라는 작은 행동부터 차근차근 실천해 보려 합니다. 두 번째 저는 아직도 많이 묻어있는 때가 있었는데 개인적인 신앙관입니다. 하나님과 나와의 관계가 가장 중요하고 말 그대로 주일 예배중심의 교회로 사람으로 인한 상처를 받지 않기 위해 완전하신 하나님만 바라보며 나아가는 것이었는데, 거기에 무슨 생명이 있었겠습니까? 그저 자기 자신의 위로를 위한 자기만족만이 있을 뿐입니다. 그러니 하나님의 축복은 없고 갖가지 시험을 이겨내는 방법만 늘려갈 뿐이지요. 하지만 새로운 삶 공부에서는 공동체, 가정교회 즉 하나님이 원하는 형태의 교회를 가르쳐주십니다. 너는 지금 섬김과 사역을 네 눈으로 목자님 가정을 통해서 보고 있지 않냐고 물으십니다. 지극히 작은 자의 모습으로 예수님이 방문하실 때 너는 어떻게 나를 보고 있었냐고 물으셨습니다. 그저 저는 제 변명만 내밀며 힘들다고 때 쓰는 몸집만 큰 아이였을 지도 모른다고 생각하며 지낸 것이지요. 물론 아직도 섬기는 것에는 어색하고 어렵기만 합니다. 그러나 쓰신 다기에 순종하며 생각 없이 지내보려고 합니다. 삶 공부를 통해서 생각의 변화와 행동의 변화를 겪었지만 언젠가 다시 제 모습으로 돌아갈 수 있기에 더 기도하고 말씀을 묵상하겠습니다. 옛 모습으로 돌아가지 않는 법을 알려준 새로운 삶 공부였고, 감사했습니다. 견고한 진에 속지 말고 승리하는 매일이 되기를 소망합니다. 늘 기도와 격려로 힘이 되어 주시는 심영춘 목사님과 이정란 사모님 감사합니다. 그리고 우리 목장의 김용선 형제님 이미형 자매님 생명의 삶을 잘 마쳐줘서 긴장의 끈을 놓지 않게 해 주셔서 너무나 감사드리고 사랑합니다. 코로나기간이지만 쉬지않고 끝까지 삶 공부를 인도하신 허윤숙 목녀님 그간의 수고에 감사드리며, 목녀님의 깊은 고뇌 섞인 선택들이 주님 안에서 성숙한 믿음의 본을 본 듯하여 큰 귀감이 되었습니다. 제가 공부하느라 이번 공부를 미뤄 주고 가정에서 섬겨 준 아내 김미영 목녀님 사랑합니다. 지금까지 부족한 간증을 들어주신 모든 성도 여러분 하늘 복 많이 받으세요.


?
  • ?
    허윤숙 2021.06.23 19:03
    김흥겸목자님 새삶수료 축하드립니다~ 삶공부동안 많은 은혜가 있었음을 고백하게 하시니 감사가 됩니다~^^
  • ?
    김흥겸 2021.06.24 10:02
    새로운 삶동안 고생 많으셨어요.
    ^^
    항상 건강하시길 기도할게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제690차 평신도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 안내 관리자 2022.07.20 444 0
공지 (필독) 나눔터 글쓰기 권한 변경 운영 관리자 2018.10.29 784 2
공지 [공지] 나눔터 운영 안내입니다. 관리자 2017.11.24 957 3
2196 제 2기 기도의 삶 간증문 - 키르기즈스탄 목장 이혜진 목녀 이혜진 2021.12.19 57 0
2195 제253차 목회자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 안내문 관리자 2021.12.16 890 1
2194 제640차 평신도 세미나 참석간증 (세종비전교회 김은숙) 2 김은숙 2021.11.23 109 1
2193 제640차 평신도세미나 간증(대전큰나무교회 이순심자매) 1 file 김금자 2021.11.21 88 0
2192 제 640차 평신도세미나 간증(대전남문교회 이은선 자매) 2 최현진 2021.11.17 88 0
2191 제 640차 평신도 세미나 간증(대전남문교회 이은실자매) 2 최현진 2021.11.17 68 0
2190 가을부흥회(주님의교회) 4 file 임관택 2021.11.16 99 0
2189 제20기 아동부 생명의 삶 공부 수료간증(볼리비아 목장 어린이 목자 정유엽) 고요찬교육목사 2021.11.12 44 0
2188 제20기 아동부 생명의 삶 공부 수료간증(이스라엘 목장 양하준 어린이) 고요찬교육목사 2021.11.12 26 0
2187 제20기 아동부 생명의 삶 공부 수료간증(이스라엘 목장 어린이 목자 김준혁) 고요찬교육목사 2021.11.12 31 0
2186 몬테레이 목장 정믿음 유아세례 부모결단 입니다. 정현우 2021.11.09 64 0
2185 VIP전도열매가주렁주렁!(제자교회연수) 증평 찬송교회 송희진 조명옥목사 연수보고서 9 file 송희진목사 2021.10.28 198 0
2184 두번째 연수에서도 또 울고야 말았다(제자교회연수보고서) 10 file 조영구 2021.10.28 186 0
2183 제 47기 생명의삶 간증문 남부아프리카목장 -전영미 5 전영미 2021.09.26 246 0
2182 교회설립24주년 기념 의리 간증/ 프라펀목장 손동근 2 손영섭 2021.09.21 123 1
2181 제47기 생명에 삶 간증 / 방글라데시목장 신현아 1 신현아 2021.09.12 208 0
2180 교회설립24주년 기념 의리 간증/ 프라펀목장 김명자 3 손영섭 2021.09.01 128 0
2179 아동부 2021여름랜선캠프 간증문-이재호 어린이 1 최아영 2021.08.31 91 0
2178 새로운삶 간증문-이재호 어린이 최아영 2021.08.31 66 0
2177 하경삶 간증문-최아영 최아영 2021.08.31 89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14 Next
/ 11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