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목회칼럼


(휴스턴서울교회이수관목사님의글에서대부분을가져왔습니다)

 

   습관은 보통 “신호-> 열망-> 행동-> 보상” 이라는 네 가지의 요소들이 순서대로 구성되면서 몸에 익는 어떤 것이라고 합니다. 예를 들면 사무실 근무자가 오후 3시쯤 되면 피곤과 함께 지루함을 느낍니다(신호). 그래서 당이 떨어져서 그런가보다 하면서 달달한 쿠키를 하나 먹고 싶다고 생각합니다(열망). 그리고 일어나서 복도 끝에 있는 자판기로 다가갑니다 (행동). 쿠키를 먹으면서 맛있다는 만족을 누립니다(보상). 그러면 이것을 몇 번 반복하면 뇌가 고정화 됩니다. 그래서 오후 3시에 피곤을 느끼면 즉 신호나 자극이 오면 자동적으로 쿠키에 대한 열망이 생기고 일어나서 자판기로 향하는 것입니다.

 

   이 중에서 핵심은 서로 연결되어 있는 신호와 열망입니다. 심심하면(신호) 게임기를 열망하고, 스트레스가 오면(신호) 술, 담배, 혹은 노름장을 열망하고, 뭔가 입이 심심하면(신호) 감자칩을 열망하는 것입니다. 그래서 게임에 중독이 되고, 술, 담배 또는 노름을 못 끊고, 살이 찌는 줄 알면서도 계속 감자칩에 손이 가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 열망을 이기기 힘든 이유는 만족감을 느끼게 하는 도파민이라는 신경 전달 물질 때문이라고 합니다. 습관이 되기 전까지는 직접 감자칩을 먹어야 도파민이 나오지만 습관이 되고 나면 생각만 하면 도파민이 나오는 것입니다. 따라서 습관이 된 어떤 신호가 오면 그에 따른 열망의 도파민이 나오면서 그 유혹을 이기기 힘든 것입니다.

 

   따라서 나쁜 습관을 고치는 방법은 일단 무엇이 신호이고, 그 신호에 따라 무엇을 열망하는지를 알아야 합니다. 그러면 방법이 생깁니다. 첫 번째는 신호나 자극을 피하는 것이 가장 좋은 방법입니다. 환경을 바꾼다거나 다른 사람들과 함께 한다거나 하는 방법을 사용할 수 있겠습니다. 두 번째는 신호가 올 때 열망의 대상을 바꾸는 것입니다. 입이 심심할 때 감자칩을 버리고 물 한 병으로 바꾸는 것입니다. 스트레스가 올 때 술, 담배 대신 달리기로 바꾸어 보는 것입니다. 새로운 습관이 만들어질 때까지. 이때 함께 달릴 수 있는 다른 사람의 도움을 받는 것이 좋겠지요.

 

   그 다음 좋은 습관을 만드는 방법은 이렇습니다. 새해가 되면서 ‘성경을 일독해야겠다.’ 라든지 ‘운동을 해야겠다.’ 같은 결심들이 안 지켜지는 이유는 그걸 습관으로 만드는데 실패하기 때문입니다. 습관을 만들려면 첫 번째로 목표를 구체적인 행동으로 만들어야 합니다. ‘성경을 일독 하겠다’ 대신 ‘자기 전에 한 장을 읽겠다.’, ‘식사할 때 시편 한 편을 읽겠다.’ 이런 식으로 말입니다. 두 번째는 신호를 구체적으로 만들고 그것을 열망과 연결시키는 것입니다. ‘쉬고 싶으면 성경을 든다.’, ‘화장실에 갈 때는 성경을 들고 간다.’, ‘사람을 만나러 갈 때는 성경을 지참한다(기다릴 수 있으므로). 등등

 

   특별히 전문가들은 신호를 어떤 장소나 시간과 연계시키는 것이 가장 좋다고 합니다. 아침 8시에 사무실에 앉으면 ‘성경을 한 장 읽고 시작한다.’, ‘5시에 퇴근하면 운동하는 곳으로 향한다.’ 이런 식으로 말입니다. 더 자세하게 알고 싶으시면 챨스 두히그의 ‘습관의 힘’이나 제임스 클리어의 ‘아주 작은 습관의 힘’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나쁜 습관을 버리고, 좋은 습관을 만들어서 우리를 고쳐나가는 한 해가 되기를 바랍니다.


?
  • ?
    임관택 2021.01.16 11:00
    구체적인 내용이 중요함을 알게 됩니다. 영혼구원을 위하여 어떻게 구체적으로 적용할까 고민해보겠습니다. 체중 감량을 위해서도 어떻게 하면 구체적으로 노력할 것인지 생각해보고자 합니다. ^^;
  • ?
    심영춘목사 2021.01.22 21:22
    저도 이 말씀대로 해 보려고 합니다. 새벽기도 마치면 일단 책부터 읽는다^^; 책을 읽지 않고, 하루를 보내지 않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641 No.1165. “ 예배 시에 성경말씀을 띄우지 않습니다. ” 심영춘목사 2021.01.22 67 2
640 No.1164. “ 마음으로 응원합니다. ” 2 심영춘목사 2021.01.17 87 2
» No.1163. “ 나쁜 습관을 고치는 방법과 좋은 습관을 만드는 방법 ” 2 심영춘목사 2021.01.10 87 3
638 No.1161. 새로운 꿈을 꾸며 나아갑시다. 2 심영춘목사 2021.01.03 117 2
637 No.1160. “ 아듀! 2020년 ” 2 심영춘목사 2020.12.26 117 1
636 성탄절을 맞이하여 사랑하는 교우들에게 file 심영춘목사 2020.12.25 304 1
635 No.1159. "목자목녀가 중심이 되는 신약적인 교회를 추구합니다." 2 심영춘목사 2020.12.19 124 2
634 No.1158. “ 위기를 기회로 ” 5 심영춘목사 2020.12.12 156 3
633 No.1157. “ 12월이 되었습니다. ” 2 심영춘목사 2020.12.05 175 2
632 No.1156. “ 목장에 반드시 있어야 하는 세 가지 방향성 ” 2 심영춘목사 2020.11.27 214 3
631 No.1155. “ 억지로라도 있어야 할 자리에 있어야 합니다. ” 2 심영춘목사 2020.11.22 172 3
630 No.1154. “ 안전한 평세, 본질에 강한 평세 ” 2 심영춘목사 2020.11.14 141 2
629 No.1153. “ 코로나와 함께 당분간은 살아야 합니다. ” 2 심영춘목사 2020.11.07 150 1
628 No.1152. “ 가장 안전한 평세를 하려고 합니다. ” 2 심영춘목사 2020.10.30 169 2
627 No.1151. “ 상대방에게 매력적인 사람이 되려면? ” 2 심영춘목사 2020.10.25 161 2
626 No.1150. “ 어떤 일이든 성공하는 길은 끈질김에 있습니다.” 2 심영춘목사 2020.10.18 161 1
625 No.1149. “ 연기했던 평신도 세미나를 다시 하려고 합니다.” 2 심영춘목사 2020.10.10 175 2
624 No.1148. “ 코로나에도 평세의 은혜는 계속되고 있습니다. " 2 심영춘목사 2020.10.04 120 1
623 No.1147. “ 교회설립 23주년을 맞이하면서 " 2 심영춘목사 2020.09.27 157 1
622 No.1146. “ 왜 하나님만을 사랑하라고 하시고, 하나님의 말씀을 항상 지키라고 하실까? " 4 심영춘목사 2020.09.20 160 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3 Next
/ 3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