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목회칼럼

조회 수 156 추천 수 3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위기는 기회라는 말이 있습니다. 이 말은 모든 사람들에게 해당되는 말이지만 실제로는 그렇지 않습니다.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오히려 더 나은 삶을 살아가는 사람도 있지만 반면에 위기를 기회로 만들지 못하여 더 힘든 삶을 살아가는 사람도 있기 때문입니다. 코로나도 그렇습니다. 코로나는 누가 보아도 위기입니다. 코로나로 대 부분의 사람들이 힘들어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렇지만 어떤 사람들은 코로나 위기를 오히려 기회로 만들어 코로나 이전보다 더 나은 삶을 살아가고 있습니다.

 

   교회 또한 예외가 아니어서 대 부분의 교회들도 지금 코로나 위기 속에 있습니다. 정상적인 예배를 드릴 수가 없고, 정상적인 모임을 할 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코로나를 핑계로 교회를 떠나는 사람들의 숫자도 상당하고, 신앙을 제대로 지켜내지 못하는 성도들도 상당 수 입니다. 그렇지만 어떤 교회들은 코로나 위기를 오히려 기회로 만들어 코로나 이전보다 더 나은 교회를 세워가고 있습니다.

 

   코로나는 저에게도, 교회적으로도 위기였습니다. 코로나 이전처럼 정상적인 목회를 할 수가 없었고, 정상적인 교회 운영을 할 수가 없었기 때문입니다. 예배도 교회당이 아닌 온라인으로만 드리며, 삶 공부나 목장 모임 같은 공적인 소모임조차 정상적으로 이루어지지 못할 때 난감하다 못해 무기력해지기까지 했습니다. 이런 상황을 어떻게 헤쳐 나가야 하는지 한 번도 경험해 보지 못한 상황에서 뚜렷한 답이 없었기 때문입니다.

 

  그렇지만 뭔가 방법을 찾아야만 했습니다. 언제 끝날지 모르는 코로나였기에 가만히 있을 수만은 없었기 때문입니다. 어떻게 해야 하는지 하나님께 지혜를 구했습니다. 그리고 하나님이 주신 생각을 쫓아서 그것을 실행에 옮기게 되었습니다. 사회적 거리 두기 상황에 따른 단계별 대처 방법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하여 모든 단계를 적절히 대처했습니다. 그리고 방역지침을 지키는 가운데 교회가 해야 되는 것을 계속적으로 해왔습니다. 위기로, 위기로 받아들이지 않고, 그것을 기회로 만들기 위한 몸부림이었던 것입니다. 제가 이렇게 할 수 있었던 것은 장로님을 비롯한 운영위원들과 목자목녀들, 그리고 모든 성도들이 저에 대하여 가지고 있는 신뢰와 순종을 믿었기 때문입니다.

 

   지금도 저는 위기를 기회로 만들기 위한 노력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가정교회를 한 이후 지난 12년 동안의 저의 사역을 돌아보고 있습니다. 그런 가운데 부족한 것은 무엇이었는지, 개선해야 하는 것은 무엇이었는지를 부단히 찾고 있고, 그것을 어떻게 보완할 것인지를 생각하며, 조금씩 보완하는 일을 계속하고 있습니다. 신임목자들을 위한 교육 내용도 더 강화하여 그 내용을 나누고 있고, 목자들을 어떻게 더 잘 도와줄 수 있을지에 대한 생각과 함께 제가 할 수 있는 일을 하고 있습니다.

 

   여러분들도 그러면 좋겠습니다. 위기가 오면 낙심하거나 절망할 것이 아니라 자신의 삶과 신앙과 사역을 되돌아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그런 가운데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 가는 것을 찾아서 실천하면 좋겠습니다. 부족한 부분은 채워가고, 열심을 내어야 하는 부분에서는 조금 더 열심을 내어보는 것입니다. 그러다보면 위기는 어느 새 나에게 기회가 되어질 것입니다. 심목사


?
  • ?
    남기홍 2020.12.13 08:15
    위기를 기회로 만들기 위한 몸부림을 잘 본받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
    심영춘목사 2020.12.19 05:30
    남기홍목사님! 격려에 감사드립니다. 열심을 다하여 목회하고 있고, 교회가 성장하는 것을 가사원 나눔터를 통하여 보고 감사하고 있습니다.^^;
  • ?
    남기홍 2020.12.19 20:01
    네 목사님~ 목사님 생각하면서 원칙을 지키는 것이 착한 그리스도인이 약하지 않고 강한 비결을 실천하려고 늘 생각하고 있습니다. 관심있게 지켜봐 주셔서 감사합니다.
  • ?
    임관택 2020.12.19 14:59
    한 해를 돌아보니, 목표로 하였던 허그식 20명을 이룰 수 없었습니다. 조금은 낙심하고 절망하였던 2020년이었지만, 십자가 주님을 바라보며 다시 힘을 얻고 새해를 바라봅니다. 매주마다 제자교회 홈페이지에 들러 통찰력을 얻고 도전을 받고 감사의 제목들을 발견하였습니다. 위기가운데 기회로 도전을 주신 목사님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존경합니다~~~
  • ?
    심영춘목사 2020.12.26 22:54
    임목사님의 댓글이 저에게 늘 기회로 주어집니다. 임목사님이 계셔서 힘이 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641 No.1165. “ 예배 시에 성경말씀을 띄우지 않습니다. ” 심영춘목사 2021.01.22 67 2
640 No.1164. “ 마음으로 응원합니다. ” 2 심영춘목사 2021.01.17 87 2
639 No.1163. “ 나쁜 습관을 고치는 방법과 좋은 습관을 만드는 방법 ” 2 심영춘목사 2021.01.10 87 3
638 No.1161. 새로운 꿈을 꾸며 나아갑시다. 2 심영춘목사 2021.01.03 117 2
637 No.1160. “ 아듀! 2020년 ” 2 심영춘목사 2020.12.26 117 1
636 성탄절을 맞이하여 사랑하는 교우들에게 file 심영춘목사 2020.12.25 304 1
635 No.1159. "목자목녀가 중심이 되는 신약적인 교회를 추구합니다." 2 심영춘목사 2020.12.19 124 2
» No.1158. “ 위기를 기회로 ” 5 심영춘목사 2020.12.12 156 3
633 No.1157. “ 12월이 되었습니다. ” 2 심영춘목사 2020.12.05 175 2
632 No.1156. “ 목장에 반드시 있어야 하는 세 가지 방향성 ” 2 심영춘목사 2020.11.27 214 3
631 No.1155. “ 억지로라도 있어야 할 자리에 있어야 합니다. ” 2 심영춘목사 2020.11.22 172 3
630 No.1154. “ 안전한 평세, 본질에 강한 평세 ” 2 심영춘목사 2020.11.14 141 2
629 No.1153. “ 코로나와 함께 당분간은 살아야 합니다. ” 2 심영춘목사 2020.11.07 150 1
628 No.1152. “ 가장 안전한 평세를 하려고 합니다. ” 2 심영춘목사 2020.10.30 169 2
627 No.1151. “ 상대방에게 매력적인 사람이 되려면? ” 2 심영춘목사 2020.10.25 161 2
626 No.1150. “ 어떤 일이든 성공하는 길은 끈질김에 있습니다.” 2 심영춘목사 2020.10.18 161 1
625 No.1149. “ 연기했던 평신도 세미나를 다시 하려고 합니다.” 2 심영춘목사 2020.10.10 175 2
624 No.1148. “ 코로나에도 평세의 은혜는 계속되고 있습니다. " 2 심영춘목사 2020.10.04 120 1
623 No.1147. “ 교회설립 23주년을 맞이하면서 " 2 심영춘목사 2020.09.27 157 1
622 No.1146. “ 왜 하나님만을 사랑하라고 하시고, 하나님의 말씀을 항상 지키라고 하실까? " 4 심영춘목사 2020.09.20 160 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3 Next
/ 33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