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나눔터

조회 수 87 추천 수 0 댓글 3

안녕하세요 두마게티 목장 목원 황나혜 입니다. 부부의 삶을 무사히 끝내고 간증 자리에 서게 하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처음에 남편이 부부의 삶을 신청했다고 했을 때 사실 조금 갸우뚱 했습니다. 우리 부부는 잘 살고 있는 것 같은데 다른 삶공부를 하는게 낫지 않을까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우리 남편은 혼자 멤버들이 모이기를 기도하고, 저한텐 애들 맡기고 둘이 앵콜 신혼여행 가자~ 저를 꼬셨고, 저도 일년에 한번 삶공부를 하라는 목사님의 말씀이 생각 나서 같이 하기로 결정을 했습니다.  

 

삶공부의 첫 시간은 식탁교제였습니다. 식당에 도착하니 차규성, 박미애 목자목녀님, 박승신 경미숙 목자목녀님, 조미경 목녀님이 계셨습니다. 처음 만나는 분들이라 어색한데, 그 뒤에 오신  황윤식 목부님과 이재희 목자님까지도 초면인지라 그 자리가 좀 불편했습니다. 다들 오래되신 목자 목녀님들이시고 저희와 나이차이도 있으시니 우리가 여기서 잘 살아남을 수 있을까 걱정이 되었습니다. 하지만 이 멤버들과의 13주 시간은 끝나기가 아까울만큼 즐거운 시간이었고 저에게 필요할 때 마다 지혜도 주셨습니다.  

 

저는 아까도 말씀드렸다시피 우리 부부는 아무 문제가 없는 것 같았습니다. 우리는 크게 다툰적도 없었고,  우리남편은 저에게 화 한번 낸적이 없던 남편이었기 때문에 별로 발전 될 것이 없지 않을까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삶공부를 하면서 가끔 내 마음속에 찾아오던 공허함과 외로움들이 남편과 제대로 소통하지 못한것 때문이라는 것을 알게되었습니다. 무뚝뚝하기로 유명한 대구 남자에 대문자 T성향을  가진 남편은 공감하는것에 서툴고, 자기 감정에 아주 무뎌서 저랑 이야기 할 때 무슨 말을 해야될지 모른다고 자주 이야기 했습니다. 그 반대로 F 성향인 저는 육아나 일에 지칠때마다 격려나 공감을 원했으나 그것을 받기 어려웠습니다. 저는 사랑의 탱크가 채워지지 못하면 말을 안하거나 남편을 향해 모진 말투가 나오곤 했습니다. 그러다 보니 우리 부부는 점점 서로에게 집중하여 깊은 대화를 하지 못하고 아이들 육아, 공부, 일 등 일상 생활에 대한 대화만 하게 됐던것입니다. 하지만 삶공부를 통해 하나님께서는 저에게도 많은 문제가 있었다는 것을 깨닳게 하셨습니다. 남편에게 감사하단 표현에 인색했고, 또 나의 부정적인 감정들을 어떻게 표현해야 하는지 몰라 침묵하거나 짜증으로 표현했던 것들을 깨닳게 하셨습니다. 그리고 남편이 변할것을 기대하기 보다는 내가 먼저 변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저는 제 자신에게 ‘매주 말투 예쁘게 하기’, ‘매일 남편 칭찬하기’를 적용과제로 결단하고 노력했습니다. ‘여보랑 결혼 잘했다’, ‘시간갈수록 더 좋다’, ‘멋있다’, ‘브레인이다’, ‘제일 웃기다’ 등등… 쉽지 않았지만 노력해보았습니다. 말투도 하이톤으로 웃으면서 ‘여보 이것좀 해줄래?’, ‘고마워~’ 최대한 친절하게 했습니다. 그랬더니 왠일? ‘여보 제발 말좀 해~’ 라고  8년을 이야기해도 변하지 읺던 남편이 조금씩 변해가는 모습이 정말 놀라웠습니다. 우리의 대화가 깊어지고, 자연스러워졌습니다. 둘이 카페도 가고 점점 더 서로를 바라볼수 있었습니다. 부부관계도 더 좋아졌습니다. 우리 이따 밤에 만나자 이런 대화도가능해졌습니다.  

 

부부의 삶공부를 통해 우리집의 분위기도 밝아지고 아이들이 우리를 보며 웃어주는 시간이 많아졌습니다. 또한 이 내용을 다른 가정들에게 전할 기회도 있었습니다. 그러면서 저는 우리 부부만 행복해 지는 것이 아니라 다른 가정들에게도 복을 흘려보내고 본이되는 주님의 가정이 되기를 소망하게 되었습니다.  

 

이런 삶공부를 배울수 있도록 인도해주신 심영춘 목사님 이정란 사모님 감사합니다. 우리 조미경 목녀님, 목녀님과 만나고 목녀님께 배울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하고 즐거웠습니다. 저희대신 싸주신 김밥, 그 배려에 너무 감동했어요. 그리고 우리 동기분들 함께해주셔서 감사하고 우리 동창회때 만나요. 저희를 위해 항상 기도해주시는 정성원 목자님 박헤정목녀님 사랑해요. 또 두마게티 목원분들 사랑하고 부부의 삶 신청하세요.  

제자교회 성도 여러분 하늘 복 많이 받으세요. 

?
  • ?
    차규성 2024.02.05 15:23
    나혜자매님!
    함께 여행할수 있어 감사했습니다.
    두분과 아이들까지 쓰임받길 계속 기도하겠습니다.
  • profile
    정성원 2024.02.05 23:03
    우리 나혜자매님이 행복해 하는 모습을 보니 부부의 삶으로 인도하신 하나님께 다시금 감사하게 됩니다~^^
    삶공부 기간동안 부부 사이의 변화되는 모습을 목장에서 잘 나누어 주셔서 자매님의 바램대로 모든 목장식구들이 많이 은혜받고 부부의 삶 공부를 사모하게 되었네요. 삶공부에서 얻은 지혜와 은혜를 잘 적용해가며 현숙한 아내로 사랑 넘치는 믿음의 가정 이뤄가시길 진심으로 바라고 축복합니다~!
  • profile
    조미경 2024.02.14 15:12
    나혜자매님과 함께 하는 시간들이 즐겁고 행복했습니다.
    건강한 부부로 하나님 나라를 더 멋지게 세워가길 기대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제297차 목회자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 안내 file 관리자 2023.12.06 835 0
공지 (필독) 나눔터 글쓰기 권한 변경 운영 관리자 2018.10.29 1924 2
공지 [공지] 나눔터 운영 안내입니다. update 관리자 2017.11.24 1943 3
2439 경건의 삶 22기 간증 박영희 new 박영희 2024.02.27 12 0
2438 297차 목회자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 후기 4 newfile 진예일 2024.02.26 30 0
2437 제297차 목회자를 위한 가정교회 세미나를 참석소감 3 new 박신정 2024.02.25 70 0
2436 문의 2 update 2024.02.23 69 0
» 부부의 삶 간증 - 황나혜 3 황나혜 2024.02.04 87 0
2434 부부의 삶 간증 - 한용규 4 update 한용규 2024.02.04 74 0
2433 예수영접모임 간증 최현진 2 최현진 2024.01.26 85 0
2432 놀라운 교회(연수 보고) 4 홍자인 2024.01.23 93 1
2431 불편한 교회(제자교회연수보고서) 6 file 이요한(양산) 2024.01.18 136 0
2430 경건의 삶 22기 간증 박은희 2 박은희 2024.01.18 69 0
2429 고민하지말고따라가자!(제자교회연수보고서) 3 정옥희 2024.01.18 75 0
2428 고민하지않고닮아가는 목회(제자교회 연수보고) 4 file 김제효 2024.01.18 73 0
2427 새로운 삶 간증 강정숙 4 허윤숙 2024.01.11 43 0
2426 말씀의 삶 -이수빈 1 김은혜 2024.01.11 62 0
2425 얘수영접모임 간증- 이상언 이상언 2024.01.09 56 0
2424 기도의 삶 간증- 이상언 이상언 2024.01.09 28 0
2423 목적이 이끄는 삶 간증- 이상언 1 이상언 2024.01.09 41 0
2422 예비부부의 삶(커플의 삶) 간증문- 이상언 이상언 2024.01.09 46 0
2421 수요기도회 간증-이상언 이상언 2024.01.09 29 0
2420 새로운 삶 간증- 이상언 1 이상언 2024.01.09 29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2 Next
/ 12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