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나눔터

조회 수 51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몽골 목장의 박가인 자매입니다.

기도의 삶 공부를 가장 적합한 때에 수강하고 끝까지 잘 마칠 수 있게 해 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2년 전부터 기도의 삶을 수강하고 싶었지만 인원 미달이나 다른 삶 공부 수강 등의 이유로 수강하지 못했습니다. 교회 생활 10년차이지만, 초신자보다도 기도하는 습관이 들여지지 않은 저의 모습을 돌아보며, 올해 결혼 전까지는 기도의 삶을 수강하여 기도드리는 것을 습관화하고 신앙이 더 단단해지기를 원해 수강하게 되었습니다.

 

처음에는 규칙적인 기도 습관을 들이기 위한 기도의 기초적인 수업으로 생각했으나, 교재와 수업 내용은 중보기도 사역에 초점이 맞춰져 있었습니다. 저는 개인 기도도 습관이 안 되어 있는데, 중보기도를 배워도 되나 싶었지만, 한 주 한 주 배우면서 저에게 딱 필요했던 삶 공부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제가 여태까지 신앙생활을 잘 이어갈 수 있었던 이유는 바로 여러 사람들의 중보기도의 힘이었다는 것을 다시 한번 확신하게 되었습니다. 특히 목장이라는 공동체가 있다는 것이 참 감사했습니다. 단순한 친교 모임이 아닌 매주 주님의 이름으로 모이고 함께 기도하는 목장 식구들이 있기에 단순히 맛있는 것을 먹고 헤어지는 것이 아닌 많은 사람들의 삶이 변하고 믿지 않는 사람들에 대한 영혼구원이 일어났다는 것이 와닿았습니다. 이렇게 우리 목장이 기도로 뭉쳐져 있기 때문에 매주 한 마음으로 모일 수 있는 것이고, 저의 신앙 생활의 기초도 잘 다져올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제가 받은 중보기도만큼 주변 사람들을 위해 꾸준히 기도해야겠다는 다짐을 하게 되었습니다.

 

삶 공부에서 배운 또 하나는 시간의 십일조를 드려야 한다는 것이었습니다. 기도에 들인 시간으로 하나님께 축복받을 수 있는 것은 아니지만, 기도하는 데 많은 시간을 보내지 않고는 절대 기도 용사가 될 수 없다고 합니다. 저도 기도를 드리고 싶은데 항상 까먹는다는 말도 안 되는 핑계로 습관을 들이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기도의 삶공부의 유일한 숙제인 중보기도와 기도 시간 늘리기 등을 실천하고 또 차규성 목자님께서 매일 아침 단톡방에 보내주시는 성경 구절 덕분에 눈 뜨자마자 매일 아침 짧게라도 기도하는 습관을 들일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삶 공부가 끝난 지금까지도 출근길과 일과 중, 자기 전 등 하나님과 대화하는 습관을 들여 나가고 있습니다.

 

지난 신앙 생활 동안 분명히 성장은 하고 있었지만, 신앙의 뿌리가 얇고 가늘게 자라난다는 느낌이 있었습니다. 그러나 기도의 삶 공부를 통해 저에게 갈급했던 '기도'에 집중하고 배움으로써 신앙의 뿌리가 한층 더 두꺼워지고 깊어졌다는 느낌이 듭니다. 특히 시간을 드리는 것이 나의 영적 성장을 위해 꼭 필요한 단계였으며, 기도의 삶을 통해 이를 실천해 나갈 수 있음에 감사합니다.

 

삶 공부 기간 동안 열정적으로 가르쳐 주신 차규성 목자님께 감사드립니다. 목자님께 배운 것처럼 기도의 깊이가 깊어지고 폭이 넓어지며, 하나님을 위해 기꺼이 시간을 드리는 제가 되기를 기도합니다. 또한, 함께한 삶 공부 식구들 모두 하나 되어 서로를 위해 기도해 주고 조금 더 깊이 서로를 알아갈 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마지막으로 항상 저를 바른 길로 이끌어 주고 본이 되어 주는 몽골 목장 목자님과 목녀님께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그리고 우리 몽골 목장 식구들, 매주 함께 모이고 기도하는 여러분이 있어서 든든하고 행복합니다. 성도 여러분, 하늘 복 많이 받으세요.

?
  • ?
    박혜연 2024.06.11 23:31
    현장에서 간증을 들으면서 그리고 다시금 글로 읽으면서도 넘 은혜가 된다 가인아~~ 진솔한 간증이 주는 감동이 있고 공감되는 부분도 많아 계속 소름이 돋았지 뭐야,, 늘 삶공부를 자발적으로 등록하고 자리를 지키면서 성장하는 모습 멋지고 도전이 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필독) 나눔터 글쓰기 권한 변경 운영 관리자 2018.10.29 2062 2
공지 [공지] 나눔터 운영 안내입니다. 관리자 2017.11.24 2035 3
2477 남아공목장 전서연 ㅡ생명언어의 삶공부를 마치고 1 newfile 전서연 2024.06.20 11 1
2476 뉴질랜드 단봉선 간증 -남아공목장 장원제목자 1 new 김은희 2024.06.20 9 0
2475 기도의 삶 간증 - 남아공목장 김은희목녀 1 update 김은희 2024.06.20 13 0
2474 샬롬 일산사랑의교회 이승창목사입니다. 이승창ㅊ 2024.06.08 74 0
2473 2024년 태국 코랏 단봉선 간증문 -이재호 어린이 목자 1 최아영 2024.06.04 48 0
» 제6기 기도의삶 간증문 - 박가인 1 박가인 2024.06.01 51 0
2471 천안아산제자교회 탐방을 다녀왔습니다.(진주에덴교회 캄보디아목장 목자 김철진) 2 진주에덴교회 캄보디아목장 목자 김철진 2024.05.28 84 0
2470 천안아산제자교회 탐방을 마치며(경남진주에덴교회 말레이시아 목장 심은주목녀) 4 심은주 2024.05.26 100 2
2469 호주 투움바 화성장로교회 단봉선팀과 함께 한 시간들 2 file 박도연 2024.05.25 56 0
2468 아산제자교회 방문을 다녀와서(진주에덴교회 호치민목장 목녀 황희진) 2 황희진 2024.05.21 119 2
2467 2024년 단봉선 후기 (뉴질랜드 꿈의교회) 어느 자매의 SNS 글을 허락맡고 대신해서 올립니다. 정현우 2024.05.19 81 1
2466 천안아산제자교회 단봉팀을 통한 은혜와 비전을 경험합니다 -태국 코랏싸웍교회 이문기선교사 7 file 이문기선교사 2024.05.18 106 0
2465 “구원투수와 같았던 단기봉사 선교팀에 감사드립니다”(뉴질랜드 꿈의 교회) 5 최광훈 2024.05.17 79 4
2464 호주 브리즈번 단봉선팀들의 간증집회의 은혜 12 file 민만규(호주 브리즈번 안디옥교회) 2024.05.13 122 0
2463 어깨너머로배우지않고제대로배운연수(제자교회연수보고) 3 file 문영호 2024.05.07 85 1
2462 닦고조이고기름치자(천안아산제자교회연수보고) 1 김상헌 원종숙 2024.05.07 61 0
2461 가정교회에대한개념을확실히다질수있는연수였습니다(제자교회연수보고) 권성훈 2024.05.07 58 0
2460 한용규/황나혜 대행목자 목녀 임명 소감 1 file 심영춘목사 2024.04.17 107 1
2459 이동엽/이유진 대행목자 목녀 임명소감 1 file 심영춘목사 2024.04.17 94 1
2458 지난 주일(7일) 예수나눔교회에서 간증해주셔서 감사합니다. 4 file 이요한 2024.04.13 113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4 Next
/ 12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