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제자교회

나눔터

조회 수 48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게시글 수정 내역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저는 코사목장의 어린이 목자 이재호입니다.

먼저 24년 단기봉사선교를 안전하게 다녀오게 하시고 이 자리에서 간증할 수 있게 하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제가 이번 단봉선에 참여하게 된 계기는 작년 선교잔치에서 이문기 선교사님의 말씀을 들으면서 가 족 모두가 단봉선에 가면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 신청하게 되었습니다.

작년 호주 단봉선 때에는 아빠가 사업 때문에 함께 갈 수 없어서 많이 아쉬웠기 때문에 이번에는 아빠도 함께 단봉선에 가면 좋겠다고 말했습니다. 아빠는 사업 일정을 조정하고 많은 사람들이 함 께 기도해 주어 이번에는 가족 모두 단봉선에 다녀올수 있어 감사했습니다.

태국 공항에 도착을 하고 다시 차를 타고 5시간 정도 이동해서 코랏으로 갔습니다.

너무 오래 차를 타야 해서 조금 피곤했지만 생각만큼 덥지는 않아서 다행이라고 생각했습니다.

두 번째 날부터 코랏 싸웍교회에 가서 우리가 해야 할 일들을 했습니다.

어른들이 음식을 만들고 레크레이션을 준비할 때 저희는 아이들을 돌보고 청소를 했습니다.

말이 통하지 않았지만 태국아이들과 그래도 재미있게 놀 수 있어 감사했습니다.

예배를 드리고 간증을 했는데 싸윅교회의 청년 누나가 동시통역을 했습니다.

그 모습이 너무 멋져 보여서 저도 더 공부를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싸웍교회 성도님들이 가정교회에 대해 굉장히 열정적이라는 것을 느꼈습니다.

우리 팀이 간증할 때 마다 집중해서 들어주시고 또 무엇이라도 베푸시려고 노력하시는 모습이 감동 적이었습니다.

어느 성도님께서는 저희에게 바구니 가방을 한 사람씩 모두 만들어주셨습니다.

시간이 없어서 더 이쁘게 못했다고 하시는데 너무 멋있는 가방이었습니다.

삶공부 갈 때 마땅한 가방이 없었는데 잘 사용할 것 같습니다.

세 번째 날에는 싸웍교회에 형편이 어려우신 목자님 집을 찾아가 집수리를 도와주었습니다.

어린이들은 청소를 했는데 창문을 닦고 쓰레기를 치우고 바닥청소를 했습니다.

너무 더운날씨라서 땀이 많이 나고 힘들었지만 깨끗해진 창문과 집을 보니 뿌듯했습니다.

그리고 또 남마오마을이라는 선교사님이 매주 가서 예배 드리는 시골동네를 가서 노방전도를 했습 니다.

어느 동네 아저씨가 우리들을 반겨주시면서 마당에 있는 애플망고 나무에서 제일 탐스러운 망고를 따서 저희 모두에게 한 개씩 선물해 주었는데 모르는 저희들을 위해서 그렇게 해주시는 것 이 너무 감동적이었습니다.

코랏에서의 마지막날에는 청년 누나, 형들과 레크레이션을 하고 김밥과 떡볶이를 함께 만드는 시간 을 가졌는데 그때 많은 누나들이 교회에 왔었는데 제가 태국에서는 잘생긴 얼굴이라며 태국 연애인 이 되보라고 해서 기분이 굉장히 좋았습니다.

그래서 누나들과 친해져서 연락처도 교환하고 한국에 돌아와서 카톡으로 안부 인사도 했습니다.

누나들이 한국에 오면 우리 교회에 꼭 놀러오라고 말했습니다. 

코랏에서 방콕으로 다시 돌아가는 날 싸웍교회의 꽁낑 누나의 두리안 농장에 견학을 갔습니다.

두리안 나무가 많았고 이쁜 캠핑장도 있었고 그리고 지금은 리조트 공사를 하고 있었습니다.

꽁낑 누나는 어렸을적 ADHD가 있었고 반에서 50등 정도 하는 아주 공부를 못하는 아이였다고 했 습니다.

학교에서 더 이상은 다닐수 없다고 다른학교로 전학을 가라고 까지 했다고 했습니다.

그래서 꽁낑 누나는 하나님이 계시다면 저를 똑똑한 사람으로 만들어주세요 라고 기도했다고 했습 니다.

그리고 전학간 학교에서는 공부를 열심히 하려고 노력했는데 결국에는 3등까지 성적이 올랐 다고 했습니다.

그래서 지금은 미국계 기업에 취업을 하여 엄청 많이 월급을 받으면서(연봉2억) 재 택근무를 하고 있다고 했습니다.

하나님을 위해 쓰는 돈은 아깝지 않다면서 저희들에게 과일이며 음식을 엄청 많이 대접해 주었습니 다.

저도 꽁낑 누나처럼 많이 베풀수 있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생각했습니다. 태국에는 절이 굉장히 많이 있었습니다.

싸웍교회 바로 앞에도 400년 된 절이 있었습니다. 저는 태 국에 그 많은 절들이 모두 교회가 되면 정말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태국 사람들은 부처님한테만 절하는 것이 아니라 모든 잡신에게 절을 합니다. 동물에게도 절을 하고 나무에게도 절을 합니다.

재단에 받칠 제사상을 사고 또 절을 하면서 돈을 냅니다. 태국 사람들은 돈이 많지 않은데 그렇게 하는 것을 보니 너무 안타깝고 안쓰러운 마음이 들었습니다. 태국 사람들이 하나님을 알고 잡신이 아님 하나님을 붙드는 사람들이 되기를 기도해야 겠다고 생각 했습니다.

선교기간동안 코랏팀 모두 함께 즐겁게 지낼수 있어서 감사했습니다.

선교가기 하루전 팀장님이 보내주신 선교팀 규칙에 아이들은 핸드폰을 가져가면 안된다고 해서 당 황스러웠는데 막상 핸드폰이 없어도 잘 지내고 오히려 아이들끼리 더 이야기도 많이 할수 있었던거 같습니다.

모두 아프지 않고 다치지 않고 잘 다녀올수 있도록 인도해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립니다.

우리를 위해 매일 기도해주시는 심영춘 담임목사님 이정란 사모님 감사합니다.

아동부를 위해 애쓰시는 고요찬 목사님 박영희 사모님 감사합니다.

태국에서 함께 했던 코랏팀 모두 감사합니다.

성도여러분 하늘 복 많이 받으세요.

?
  • ?
    양인자 2024.06.05 17:31
    올려진 글을 읽다보니 코랏단봉선에서 함께한 시간이이 새록새록 스쳐가네요^^ 아동부 청소년 7명 모두 휴대폰 없이도 이야기 꽃을 비워가며 주워진 일들 앞에 최선을 다하여 섬김에 동참 해줘서 감사 했어요^^ 재호를 통해서 하나님께서 이루실 일들을 기대하며 기도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추천 수
공지 (필독) 나눔터 글쓰기 권한 변경 운영 관리자 2018.10.29 2062 2
공지 [공지] 나눔터 운영 안내입니다. 관리자 2017.11.24 2035 3
2477 남아공목장 전서연 ㅡ생명언어의 삶공부를 마치고 1 newfile 전서연 2024.06.20 11 1
2476 뉴질랜드 단봉선 간증 -남아공목장 장원제목자 1 update 김은희 2024.06.20 9 0
2475 기도의 삶 간증 - 남아공목장 김은희목녀 1 update 김은희 2024.06.20 13 0
2474 샬롬 일산사랑의교회 이승창목사입니다. 이승창ㅊ 2024.06.08 74 0
» 2024년 태국 코랏 단봉선 간증문 -이재호 어린이 목자 1 최아영 2024.06.04 48 0
2472 제6기 기도의삶 간증문 - 박가인 1 박가인 2024.06.01 51 0
2471 천안아산제자교회 탐방을 다녀왔습니다.(진주에덴교회 캄보디아목장 목자 김철진) 2 진주에덴교회 캄보디아목장 목자 김철진 2024.05.28 84 0
2470 천안아산제자교회 탐방을 마치며(경남진주에덴교회 말레이시아 목장 심은주목녀) 4 심은주 2024.05.26 100 2
2469 호주 투움바 화성장로교회 단봉선팀과 함께 한 시간들 2 file 박도연 2024.05.25 56 0
2468 아산제자교회 방문을 다녀와서(진주에덴교회 호치민목장 목녀 황희진) 2 황희진 2024.05.21 119 2
2467 2024년 단봉선 후기 (뉴질랜드 꿈의교회) 어느 자매의 SNS 글을 허락맡고 대신해서 올립니다. 정현우 2024.05.19 81 1
2466 천안아산제자교회 단봉팀을 통한 은혜와 비전을 경험합니다 -태국 코랏싸웍교회 이문기선교사 7 file 이문기선교사 2024.05.18 106 0
2465 “구원투수와 같았던 단기봉사 선교팀에 감사드립니다”(뉴질랜드 꿈의 교회) 5 최광훈 2024.05.17 79 4
2464 호주 브리즈번 단봉선팀들의 간증집회의 은혜 12 file 민만규(호주 브리즈번 안디옥교회) 2024.05.13 122 0
2463 어깨너머로배우지않고제대로배운연수(제자교회연수보고) 3 file 문영호 2024.05.07 85 1
2462 닦고조이고기름치자(천안아산제자교회연수보고) 1 김상헌 원종숙 2024.05.07 61 0
2461 가정교회에대한개념을확실히다질수있는연수였습니다(제자교회연수보고) 권성훈 2024.05.07 58 0
2460 한용규/황나혜 대행목자 목녀 임명 소감 1 file 심영춘목사 2024.04.17 107 1
2459 이동엽/이유진 대행목자 목녀 임명소감 1 file 심영춘목사 2024.04.17 94 1
2458 지난 주일(7일) 예수나눔교회에서 간증해주셔서 감사합니다. 4 file 이요한 2024.04.13 113 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24 Next
/ 124
위로